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반지하에서 숨진 60대 독거노인 뒤늦게 발견
입력 2021.07.01 (10:36) 수정 2021.07.01 (10:53) 930뉴스(춘천)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숨진 지 이틀 이상 된 것으로 추정되는 60대 독거노인의 시신이 뒤늦게 발견됐습니다.

춘천경찰서는 어제(30일) 오후 6시 반쯤 춘천시 석사동의 한 다세대주택 반지하 방에서 세입자 62살 김 모 씨가 숨진 채 발견됐다고 밝혔습니다.

경찰은 김 씨의 시신 상태로 미뤄 사망한 지 이틀 이상 된 것으로 추정하고 있습니다.

김 씨는 별다른 직업이 없이 혼자 살고 있었기 때문에, 시신이 뒤늦게 발견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 반지하에서 숨진 60대 독거노인 뒤늦게 발견
    • 입력 2021-07-01 10:36:30
    • 수정2021-07-01 10:53:11
    930뉴스(춘천)
숨진 지 이틀 이상 된 것으로 추정되는 60대 독거노인의 시신이 뒤늦게 발견됐습니다.

춘천경찰서는 어제(30일) 오후 6시 반쯤 춘천시 석사동의 한 다세대주택 반지하 방에서 세입자 62살 김 모 씨가 숨진 채 발견됐다고 밝혔습니다.

경찰은 김 씨의 시신 상태로 미뤄 사망한 지 이틀 이상 된 것으로 추정하고 있습니다.

김 씨는 별다른 직업이 없이 혼자 살고 있었기 때문에, 시신이 뒤늦게 발견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