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김 총리 “9월 17일까지 여름철 전력 특별관리…백신 보관 주의”
입력 2021.07.01 (11:09) 수정 2021.07.01 (13:33) 정치
정부는 여름철 안정적인 전력 수급을 위해 7월 5일부터 9월 17일까지를 특별대책기간으로 정하고 한국전력, 전력거래소 등과 함께 종합상황실을 운영하기로 했습니다.

김부겸 국무총리는 오늘(1일) 정부세종청사에서 주재한 국정현안점검조정회의에서 “올여름은 평년보다 높은 기온으로 냉방기기 사용이 늘어날 것으로 전망되고, 최근 경기 회복세로 산업체 전기사용량도 작년에 비해 많아질 것”이라며 이 같이 방침을 밝혔습니다.

이어 관계기관에 전력 수급 관리에 만전을 기할 것을 주문하면서 “코로나19 백신 접종에 차질이 없도록 백신 보관 시설과 접종센터의 전력공급에 각별한 주의를 기울여 달라”고 했습니다.

그러면서 “범국민적으로도 에너지 절약에 협조해달라”고 요청했습니다.

오늘 회의에서는 물류정보 통합플랫폼 구축과 스마트 물류 기술 개발 등을 골자로 하는 ‘글로벌 물류 선도국가 도약 추진 전략’도 논의됐습니다.

김 총리는 “영세한 중소 물류기업의 경쟁력을 높이는 데 역량을 집중하겠다”며 “도심 내 생활물류센터, 철도·공항·항만 등 인프라 확충과 좋은 일자리 창출을 위한 제도 정비에도 적극 나서겠다”고 말했습니다.
  • 김 총리 “9월 17일까지 여름철 전력 특별관리…백신 보관 주의”
    • 입력 2021-07-01 11:09:15
    • 수정2021-07-01 13:33:31
    정치
정부는 여름철 안정적인 전력 수급을 위해 7월 5일부터 9월 17일까지를 특별대책기간으로 정하고 한국전력, 전력거래소 등과 함께 종합상황실을 운영하기로 했습니다.

김부겸 국무총리는 오늘(1일) 정부세종청사에서 주재한 국정현안점검조정회의에서 “올여름은 평년보다 높은 기온으로 냉방기기 사용이 늘어날 것으로 전망되고, 최근 경기 회복세로 산업체 전기사용량도 작년에 비해 많아질 것”이라며 이 같이 방침을 밝혔습니다.

이어 관계기관에 전력 수급 관리에 만전을 기할 것을 주문하면서 “코로나19 백신 접종에 차질이 없도록 백신 보관 시설과 접종센터의 전력공급에 각별한 주의를 기울여 달라”고 했습니다.

그러면서 “범국민적으로도 에너지 절약에 협조해달라”고 요청했습니다.

오늘 회의에서는 물류정보 통합플랫폼 구축과 스마트 물류 기술 개발 등을 골자로 하는 ‘글로벌 물류 선도국가 도약 추진 전략’도 논의됐습니다.

김 총리는 “영세한 중소 물류기업의 경쟁력을 높이는 데 역량을 집중하겠다”며 “도심 내 생활물류센터, 철도·공항·항만 등 인프라 확충과 좋은 일자리 창출을 위한 제도 정비에도 적극 나서겠다”고 말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