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코로나19’ 팬데믹
성남시, 영어학원 집단감염에 2주 특별방역…공직자 모임도 금지
입력 2021.07.01 (14:30) 수정 2021.07.01 (14:51) 사회
경기 성남시는 오늘(1일)부터 2주 간 코로나19 특별방역대책 기간을 운영한다고 밝혔습니다.

시는 이 기간 학원, 종교시설 등 감염 위험이 높은 다중이용시설 5천30곳에 대해 특별점검을 벌이고 유흥·단란주점 484곳과 홀덤펍·홀덤게임장 14곳에 자가검사 키트 2천명분을 지원합니다.

또 지역 내 1천961개 학원 종사자 전원을 대상으로 12일까지 진단검사도 마칠 예정입니다.

시 관계자는 "분당 영어학원을 매개로 한 확진자가 지난 22일부터 나흘간 55명에 달하는 등 하루 평균 20명의 확진자가 발생하고 있다"며 "2주일간 3천여 공직자의 사적 모임을 금지하고 관내 업소들의 방역 위반에는 무관용 원칙에 따라 엄중 처벌하겠다"고 말했습니다.

분당 영어학원과 관련한 확진자들 가운데 2명은 전염성이 강한 델타형 변이 바이러스에 감염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게티이미지]

  • 성남시, 영어학원 집단감염에 2주 특별방역…공직자 모임도 금지
    • 입력 2021-07-01 14:30:22
    • 수정2021-07-01 14:51:12
    사회
경기 성남시는 오늘(1일)부터 2주 간 코로나19 특별방역대책 기간을 운영한다고 밝혔습니다.

시는 이 기간 학원, 종교시설 등 감염 위험이 높은 다중이용시설 5천30곳에 대해 특별점검을 벌이고 유흥·단란주점 484곳과 홀덤펍·홀덤게임장 14곳에 자가검사 키트 2천명분을 지원합니다.

또 지역 내 1천961개 학원 종사자 전원을 대상으로 12일까지 진단검사도 마칠 예정입니다.

시 관계자는 "분당 영어학원을 매개로 한 확진자가 지난 22일부터 나흘간 55명에 달하는 등 하루 평균 20명의 확진자가 발생하고 있다"며 "2주일간 3천여 공직자의 사적 모임을 금지하고 관내 업소들의 방역 위반에는 무관용 원칙에 따라 엄중 처벌하겠다"고 말했습니다.

분당 영어학원과 관련한 확진자들 가운데 2명은 전염성이 강한 델타형 변이 바이러스에 감염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게티이미지]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