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코로나19’ 팬데믹
오늘부터 ‘격리면제서’ 발급…이 시각 인천국제공항
입력 2021.07.01 (17:11) 수정 2021.07.01 (17:36) 뉴스 5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오늘(1일)부터 해외에서 백신을 접종한 사람도 격리면제서가 발급됩니다.

면제 대상자를 태운 비행기도 속속 인천공항으로 들어오고 있다고 하는데요.

인천국제공항에 나가 있는 취재기자 연결합니다.

김민혁 기자, 격리면제자들이 좀 들어오고 있습니까?

[기자]

저는 인천국제공항 제1터미널에 나와 있습니다.

오늘부터 해외에서 백신을 맞은 사람도 격리면제서가 발급됩니다.

조금 전 오후 3시쯤 미국 샌프란시스코를 출발한 비행기가 도착했는데, 이 비행기가 미국에서 면제대상자가 탈 수 있는 첫 항공편입니다.

우리 국민 20여 명이 탄 것으로 알려졌는데, 정확히 이 중 몇 명이 격리 면제 대상자인지 아직은 확인되지 않았습니다.

해당 입국자들이 입국과정에서 격리면제 서류를 제출하면서 집계가 이뤄질 전망입니다.

수요가 제일 많았던 곳이 미국입니다.

유학생이나 주재원들이 많기 때문인데요.

격리면제서 발급을 빨리해 달라는 요청이 몰렸다고 합니다.

[앵커]

그럼 격리 면제자가 되려면 어떤 조건을 갖춰야 하고, 또 이후 절차는 어떻게 되는지도 소개해주시죠.

[기자]

일단 백신부터 맞아야 합니다.

세계보건기구가 긴급승인한 백신이어야 하고, 권장한 횟수만큼 꼭 같은 국가에서 맞아야 합니다.

또 여기서 2주가 지나야 대상이 됩니다.

백신을 맞았다면 중요한 사업이나 학술 같은 목적이 있는 경우 또는 국내에 있는 배우자나 직계존비속을 만나러 올 경우 등이 심사 대상에 포함됩니다.

내외국민 구분 없이 모두 가능합니다.

단, 인도나 남아공 등 변이 바이러스 유행국가 21곳에서의 입국자는 면제 대상에서 제외됩니다.

입국자들은 이후 총 3번의 PCR 진단검사를 받아야 합니다.

먼저, 출국 국가에서 72시간 내에 받은 음성확인서를 입국할 때 제출해야 합니다.

그 뒤 임시시설로 가 입국 후 1일 차에 검사받는데, 여기서 음성이 나와야 일상생활 가능합니다.

또 격리면제가 되더라도 6~7일 차에 또 한 번 검사를 받으면 됩니다.

지금까지 인천국제공항에서 KBS 뉴스 김민혁입니다.

  • 오늘부터 ‘격리면제서’ 발급…이 시각 인천국제공항
    • 입력 2021-07-01 17:11:33
    • 수정2021-07-01 17:36:10
    뉴스 5
[앵커]

오늘(1일)부터 해외에서 백신을 접종한 사람도 격리면제서가 발급됩니다.

면제 대상자를 태운 비행기도 속속 인천공항으로 들어오고 있다고 하는데요.

인천국제공항에 나가 있는 취재기자 연결합니다.

김민혁 기자, 격리면제자들이 좀 들어오고 있습니까?

[기자]

저는 인천국제공항 제1터미널에 나와 있습니다.

오늘부터 해외에서 백신을 맞은 사람도 격리면제서가 발급됩니다.

조금 전 오후 3시쯤 미국 샌프란시스코를 출발한 비행기가 도착했는데, 이 비행기가 미국에서 면제대상자가 탈 수 있는 첫 항공편입니다.

우리 국민 20여 명이 탄 것으로 알려졌는데, 정확히 이 중 몇 명이 격리 면제 대상자인지 아직은 확인되지 않았습니다.

해당 입국자들이 입국과정에서 격리면제 서류를 제출하면서 집계가 이뤄질 전망입니다.

수요가 제일 많았던 곳이 미국입니다.

유학생이나 주재원들이 많기 때문인데요.

격리면제서 발급을 빨리해 달라는 요청이 몰렸다고 합니다.

[앵커]

그럼 격리 면제자가 되려면 어떤 조건을 갖춰야 하고, 또 이후 절차는 어떻게 되는지도 소개해주시죠.

[기자]

일단 백신부터 맞아야 합니다.

세계보건기구가 긴급승인한 백신이어야 하고, 권장한 횟수만큼 꼭 같은 국가에서 맞아야 합니다.

또 여기서 2주가 지나야 대상이 됩니다.

백신을 맞았다면 중요한 사업이나 학술 같은 목적이 있는 경우 또는 국내에 있는 배우자나 직계존비속을 만나러 올 경우 등이 심사 대상에 포함됩니다.

내외국민 구분 없이 모두 가능합니다.

단, 인도나 남아공 등 변이 바이러스 유행국가 21곳에서의 입국자는 면제 대상에서 제외됩니다.

입국자들은 이후 총 3번의 PCR 진단검사를 받아야 합니다.

먼저, 출국 국가에서 72시간 내에 받은 음성확인서를 입국할 때 제출해야 합니다.

그 뒤 임시시설로 가 입국 후 1일 차에 검사받는데, 여기서 음성이 나와야 일상생활 가능합니다.

또 격리면제가 되더라도 6~7일 차에 또 한 번 검사를 받으면 됩니다.

지금까지 인천국제공항에서 KBS 뉴스 김민혁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5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