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백운규 전 장관, 자료삭제 공무원과 같은 재판부 심리
입력 2021.07.01 (21:52) 수정 2021.07.01 (22:08) 뉴스9(대전)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월성 원전 1호기 경제성 평가 조작 등의 혐의로 기소된 백운규 전 산자부 장관 등에 대한 재판이 앞서 관련 감사자료 삭제 혐의로 기소된 산업부 공무원과 같은 재판부에 배당됐습니다.

대전지법은 어제(6.30일) 업무방해 등의 혐의로 기소된 백운규 전 장관과 채희봉 전 청와대 산업정책비서관, 정재훈 한국수력원자력 사장의 사건을 형사11부에 맡겼습니다.
  • 백운규 전 장관, 자료삭제 공무원과 같은 재판부 심리
    • 입력 2021-07-01 21:52:39
    • 수정2021-07-01 22:08:55
    뉴스9(대전)
월성 원전 1호기 경제성 평가 조작 등의 혐의로 기소된 백운규 전 산자부 장관 등에 대한 재판이 앞서 관련 감사자료 삭제 혐의로 기소된 산업부 공무원과 같은 재판부에 배당됐습니다.

대전지법은 어제(6.30일) 업무방해 등의 혐의로 기소된 백운규 전 장관과 채희봉 전 청와대 산업정책비서관, 정재훈 한국수력원자력 사장의 사건을 형사11부에 맡겼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대전)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