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박찬호, 올림픽 해설자로…“투 머치 토커? 이젠 굿 머치 토커!”
입력 2021.07.01 (21:58) 수정 2021.07.01 (22:01)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말을 많이 해서 이른바 투 머치 토커라는 별명을 가진 박찬호가 KBS 야구 해설위원이 됐습니다.

올림픽에선 간략하고 재밌는 해설을 기대하라고 합니다.

문영규 기자입니다.

[리포트]

힘들었던 IMF 시기 국민들에게 희망을 줬던 영웅이자 태극마크를 달고 헌신과 열정을 보여줬던 박찬호.

은퇴 후엔 특유의 입담으로 '투 머치 토커'라는 친근한 별명까지 얻었습니다.

["(더 하고 싶은 말 있으세요?) 그거 했다가는 오늘 하루 종일..."]

오랜 기간 국가대표로 활약한 박찬호인 만큼 풍부한 경험을 바탕으로 한 해설이 기대됩니다.

[박찬호/KBS 야구 해설위원 : "음, 태극마크를 달았을 때 고등학교 3학년 때... (은퇴식에서) 눈물도 흘리고 부끄럽게 인터뷰를 했던 기억이 있는데... 많은 한일전에서 활약했던 기억들이..."]

자신의 별명도 잘 알고 있는듯 이번 해설에선 철저한 준비를 통해 필요한 정보만을 제공할 생각입니다.

[박찬호/KBS 야구 해설 위원 : "이게 'TMT(투 머치 토커)'가 아니라 'GMT'가 돼야 하는데 해설을 할 때는, 'GMT'라는 건 '굿 머치 토커'인데, 짧게 간략하게 빨리 빨리 다양하게 이야기를 해줄 수 있는 준비를 해야 할 것 같습니다."]

박찬호는 금메달이 가능하다며 국민들의 응원을 당부했습니다.

[박찬호/KBS 야구 해설위원 : "해설자로서도 현지에서 응원하고, 현지에서 좋은 해설로서 응원하는 시청자 여러분들과 한마음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대한민국 야구 많이 응원해주시고요, KBS 야구 지켜봐 주세요."]

KBS 뉴스 문영규입니다.

영상편집:심명식
  • 박찬호, 올림픽 해설자로…“투 머치 토커? 이젠 굿 머치 토커!”
    • 입력 2021-07-01 21:58:55
    • 수정2021-07-01 22:01:42
    뉴스 9
[앵커]

말을 많이 해서 이른바 투 머치 토커라는 별명을 가진 박찬호가 KBS 야구 해설위원이 됐습니다.

올림픽에선 간략하고 재밌는 해설을 기대하라고 합니다.

문영규 기자입니다.

[리포트]

힘들었던 IMF 시기 국민들에게 희망을 줬던 영웅이자 태극마크를 달고 헌신과 열정을 보여줬던 박찬호.

은퇴 후엔 특유의 입담으로 '투 머치 토커'라는 친근한 별명까지 얻었습니다.

["(더 하고 싶은 말 있으세요?) 그거 했다가는 오늘 하루 종일..."]

오랜 기간 국가대표로 활약한 박찬호인 만큼 풍부한 경험을 바탕으로 한 해설이 기대됩니다.

[박찬호/KBS 야구 해설위원 : "음, 태극마크를 달았을 때 고등학교 3학년 때... (은퇴식에서) 눈물도 흘리고 부끄럽게 인터뷰를 했던 기억이 있는데... 많은 한일전에서 활약했던 기억들이..."]

자신의 별명도 잘 알고 있는듯 이번 해설에선 철저한 준비를 통해 필요한 정보만을 제공할 생각입니다.

[박찬호/KBS 야구 해설 위원 : "이게 'TMT(투 머치 토커)'가 아니라 'GMT'가 돼야 하는데 해설을 할 때는, 'GMT'라는 건 '굿 머치 토커'인데, 짧게 간략하게 빨리 빨리 다양하게 이야기를 해줄 수 있는 준비를 해야 할 것 같습니다."]

박찬호는 금메달이 가능하다며 국민들의 응원을 당부했습니다.

[박찬호/KBS 야구 해설위원 : "해설자로서도 현지에서 응원하고, 현지에서 좋은 해설로서 응원하는 시청자 여러분들과 한마음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대한민국 야구 많이 응원해주시고요, KBS 야구 지켜봐 주세요."]

KBS 뉴스 문영규입니다.

영상편집:심명식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