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옥동 군부대 이전 추진 제동?…이전지 주민 반발
입력 2021.07.05 (23:20) 수정 2021.07.05 (23:29) 뉴스9(울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울산 남구 옥동 군부대 이전 추진 사업이 속도를 내고 있는 가운데, 이전 예정지인 울주군 청량읍 주민들의 반발이 거셉니다.

주민들은 청량읍에 이미 기피시설이 많아 각종 피해를 당하고 있다고 주장하고 있습니다.

강예슬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남구 옥동 군부대 이전 예정지인 울주군 청량읍 일대.

마을 곳곳에 군부대 이전을 반대하는 현수막이 내걸려있습니다.

주민들은 청량읍에 예비군 훈련장, 철도 기지청 등 주민들이 기피하는 시설이 집중되고 있다며 군부대 이전을 반대하고 있습니다.

지금도 소음, 분진 등 각종 피해를 보고 있는 데, 피해가 가중된다는 겁니다.

특히, 군부대 이전 예정지와 인접한 양동마을 주민들은 이주를 요구하고 있습니다.

[김기웅/청량읍 양동마을 이장 : "예비군 훈련장 사격 소리, 오산보로 인한 농지침수 이런 가운데 또 마을 뒷산에 옥동 군부대가 온다고 하니 저희 주민들은 분노를 넘어서 망연자실할 따름입니다."]

주민설명회가 파행되는 등 반발이 거세지고 있지만, 울산시는 군사시설 부지 선정은 국방부 소관으로 시가 마음대로 결정할 수 없고 군부대에 편입되지 않은 마을의 이주를 추진하는 것도 현실적으로 어렵다는 입장입니다.

다만, 울산시는 개발 이익금을 통해 마을 복지시설 확충을 긍정적으로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울산시 관계자/음성변조 : "마을 농촌지원 사업이나 마을 재생사업이라도 제가 어떻게 되는 우선순위로 넣어서 조금 하겠다 이렇게 말씀드리고 설명해 드렸는데. 사실 (군부대 이전) 사업 자체는 국방부에서 추진하게 되는 부분이라"]

울산시는 올해 안에 국방부와 군사시설 이전 합의 각서를 체결한다는 계획.

하지만 당장, 7일 예정인 주민설명회도 일부 주민들이 또,거부할 것이라는 입장을 밝혀 갈등이 예상됩니다.

KBS 뉴스 강예슬입니다.

촬영기자:윤동욱
  • 옥동 군부대 이전 추진 제동?…이전지 주민 반발
    • 입력 2021-07-05 23:20:07
    • 수정2021-07-05 23:29:54
    뉴스9(울산)
[앵커]

울산 남구 옥동 군부대 이전 추진 사업이 속도를 내고 있는 가운데, 이전 예정지인 울주군 청량읍 주민들의 반발이 거셉니다.

주민들은 청량읍에 이미 기피시설이 많아 각종 피해를 당하고 있다고 주장하고 있습니다.

강예슬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남구 옥동 군부대 이전 예정지인 울주군 청량읍 일대.

마을 곳곳에 군부대 이전을 반대하는 현수막이 내걸려있습니다.

주민들은 청량읍에 예비군 훈련장, 철도 기지청 등 주민들이 기피하는 시설이 집중되고 있다며 군부대 이전을 반대하고 있습니다.

지금도 소음, 분진 등 각종 피해를 보고 있는 데, 피해가 가중된다는 겁니다.

특히, 군부대 이전 예정지와 인접한 양동마을 주민들은 이주를 요구하고 있습니다.

[김기웅/청량읍 양동마을 이장 : "예비군 훈련장 사격 소리, 오산보로 인한 농지침수 이런 가운데 또 마을 뒷산에 옥동 군부대가 온다고 하니 저희 주민들은 분노를 넘어서 망연자실할 따름입니다."]

주민설명회가 파행되는 등 반발이 거세지고 있지만, 울산시는 군사시설 부지 선정은 국방부 소관으로 시가 마음대로 결정할 수 없고 군부대에 편입되지 않은 마을의 이주를 추진하는 것도 현실적으로 어렵다는 입장입니다.

다만, 울산시는 개발 이익금을 통해 마을 복지시설 확충을 긍정적으로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울산시 관계자/음성변조 : "마을 농촌지원 사업이나 마을 재생사업이라도 제가 어떻게 되는 우선순위로 넣어서 조금 하겠다 이렇게 말씀드리고 설명해 드렸는데. 사실 (군부대 이전) 사업 자체는 국방부에서 추진하게 되는 부분이라"]

울산시는 올해 안에 국방부와 군사시설 이전 합의 각서를 체결한다는 계획.

하지만 당장, 7일 예정인 주민설명회도 일부 주민들이 또,거부할 것이라는 입장을 밝혀 갈등이 예상됩니다.

KBS 뉴스 강예슬입니다.

촬영기자:윤동욱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울산)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