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2020 도쿄 하계 올림픽
도쿄올림픽 개막 엿새 앞인데…선수촌 첫 확진자 발생
입력 2021.07.17 (21:20) 수정 2021.07.20 (16:05)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드디어 엿새 뒤면 도쿄올림픽이 개막합니다.

그런데 선수촌에서 처음으로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왔습니다.

도쿄가 지금 확진자 수가 계속 많이 나와서 올림픽 방역이 우려되고 있습니다.

박원기 특파원이 이 내용 전하겠습니다.

[리포트]

일본 수도권 관문인 나리타 공항이 체육복 차림의 사람들로 북적입니다.

도쿄올림픽 개막 전 마지막 주말을 맞아 해외 선수와 관계자들의 입국 러시가 절정을 이룹니다.

이런 시기에, 이들이 숙식을 해야 하는 도쿄올림픽 선수촌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왔습니다.

선수촌 내 확진자가 나온 건 지난 13일 개장 이후 처음입니다.

[무토 토시로/도쿄올림픽조직위 사무총장 : "코로나 검사를 통해 도쿄올림픽 선수촌에 있던 한 사람이 감염됐다는, 최초 사례를 보고 받았습니다."]

대회 조직위는 확진자에 대해 선수가 아닌 경기 관계자라는 것만 밝혔고 국적이나 나이 성별 등 자세한 내용은 공개하지 않았습니다.

확진자는 현재 선수촌을 떠나 지정된 호텔에서 격리 중이라고 조직위는 설명했습니다.

방역 규정 지침인 플레이북이 적용된 지난 1일 이후 코로나19 감염이 확인된 대회 관계자는 모두 45명, 이 가운데 15명이 오늘(17일) 하루에 나왔습니다.

개최지인 도쿄 역시 오늘 하루 천4백10명, 거의 반 년만에 최다 확진자가 나오면서 감염 확산 우려는 더욱 커지고 있습니다.

최대 만8천 명이 머무는 이곳 선수촌의 방역에 구멍이 생기면서 일본 정부가 강조해 온 '안전하고 안심할 수 있는 대회' 실현에도 빨간불이 켜졌습니다.

도쿄에서 KBS 뉴스 박원기입니다.

  • 도쿄올림픽 개막 엿새 앞인데…선수촌 첫 확진자 발생
    • 입력 2021-07-17 21:20:22
    • 수정2021-07-20 16:05:27
    뉴스 9
[앵커]

드디어 엿새 뒤면 도쿄올림픽이 개막합니다.

그런데 선수촌에서 처음으로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왔습니다.

도쿄가 지금 확진자 수가 계속 많이 나와서 올림픽 방역이 우려되고 있습니다.

박원기 특파원이 이 내용 전하겠습니다.

[리포트]

일본 수도권 관문인 나리타 공항이 체육복 차림의 사람들로 북적입니다.

도쿄올림픽 개막 전 마지막 주말을 맞아 해외 선수와 관계자들의 입국 러시가 절정을 이룹니다.

이런 시기에, 이들이 숙식을 해야 하는 도쿄올림픽 선수촌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왔습니다.

선수촌 내 확진자가 나온 건 지난 13일 개장 이후 처음입니다.

[무토 토시로/도쿄올림픽조직위 사무총장 : "코로나 검사를 통해 도쿄올림픽 선수촌에 있던 한 사람이 감염됐다는, 최초 사례를 보고 받았습니다."]

대회 조직위는 확진자에 대해 선수가 아닌 경기 관계자라는 것만 밝혔고 국적이나 나이 성별 등 자세한 내용은 공개하지 않았습니다.

확진자는 현재 선수촌을 떠나 지정된 호텔에서 격리 중이라고 조직위는 설명했습니다.

방역 규정 지침인 플레이북이 적용된 지난 1일 이후 코로나19 감염이 확인된 대회 관계자는 모두 45명, 이 가운데 15명이 오늘(17일) 하루에 나왔습니다.

개최지인 도쿄 역시 오늘 하루 천4백10명, 거의 반 년만에 최다 확진자가 나오면서 감염 확산 우려는 더욱 커지고 있습니다.

최대 만8천 명이 머무는 이곳 선수촌의 방역에 구멍이 생기면서 일본 정부가 강조해 온 '안전하고 안심할 수 있는 대회' 실현에도 빨간불이 켜졌습니다.

도쿄에서 KBS 뉴스 박원기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