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울산 북구에 첫 공공 산후조리원 개원
입력 2021.07.22 (11:22) 수정 2021.07.22 (11:53) 930뉴스(울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울산지역 첫 공공 산후조리원이 북구에서 문을 열었습니다.

지하 1층, 지상 3층으로 지어진 공공 산후조리원은 28개 실을 갖춘 전국 최대 규모로, 동남권 첫 공공 조리원입니다.

울산시는 공공 산후조리원이 영리 목적의 민간조리원과 달리 산후 돌봄의 사각지대를 해소하고 양질의 복지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 울산 북구에 첫 공공 산후조리원 개원
    • 입력 2021-07-22 11:22:12
    • 수정2021-07-22 11:53:39
    930뉴스(울산)
울산지역 첫 공공 산후조리원이 북구에서 문을 열었습니다.

지하 1층, 지상 3층으로 지어진 공공 산후조리원은 28개 실을 갖춘 전국 최대 규모로, 동남권 첫 공공 조리원입니다.

울산시는 공공 산후조리원이 영리 목적의 민간조리원과 달리 산후 돌봄의 사각지대를 해소하고 양질의 복지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930뉴스(울산)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