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저커버그, “당신과 내가 같은 공간에”… 페이스북, ‘메타버스 기업’ 변신
입력 2021.07.25 (07:03) 취재K

"페이스북은 5년내 '메타버스 기업' 으로 탈바꿈할 것입니다"

페이스북 창업자인 마크 저커버그의 야심찬 비전입니다.

그는 향후 5년 안에 페이스북을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서 메타버스(가상공간) 기업으로 탈바꿈시키겠다고 밝혔습니다.

그는 미국의 한 뉴스 웹사이트와 최근 인터뷰에서"메타버스는 많은 기업과 산업 전반에 걸친 비전"이라며 "이는 모바일 인터넷의 후계자"라고 밝혔습니다.

저커버그가 언급한 메타버스는 가상 공간에서 이용자들이 게임을 하거나, 더 나아가 업무와 소통을 할 수 있는 온라인 세상을 의미하는 것.


요즘 대표적인 메타버스 기업으로 제페토와 미국 초등학생들의 놀이터로 불리는 로블록스 등이 있습니다.

저커버그는 "이제 '작고 빛나는 사각형(스마트 폰)'을 통해서만 살 필요가 없다"며 "그것은 실제로 사람들이 소통하는 형태로 만들어진 것이 아니다"라고 말했습니다.

그는 이어 "이제는 단순히 콘텐츠만 보는 것이 아니라 인터넷 안에 스스로를 구체화해 그 안에 존재하는 것"이라며
"(메타버스는) 2D 앱이나 웹페이지에서 꼭 할 수 없었던 춤, 피트니스 등 다양한 경험을 다른 장소에 있는 사람과 함께 있는 것처럼 즐길 수 있는 것이고 메타버스는 가장 명확한 형태의 존재감을 전달하는 기술"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저커버그는 또 메타버스는 가상현실(VR), 증강현실(AR), PC, 모바일 기기, 게임 콘솔 등 모든 컴퓨팅 플랫폼에서 접속할 수 있는 플랫폼이라고 강조했습니다.

페이스북은 이미 VR 기술을 통한 이상적인 일터를 만드는 '인피니트 오피스'도 개발 중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렇게 된다면 더 이상 같이 모여 일하는 회사, 사무실의 개념은 없어지고, 어디서나 일과 생활을 병행하는 셈이라 '재택 근무'란 말도 사라질 것 으로 보입니다.

저커버그는 "미래에는 전화 통화로 상호 작용을 하는 게 아니라 메타버스를 통해 훨씬 더 자연스럽게 소통할 것"이라며 "단순히 전화 한 통이 아니라 당신이 홀로그램으로 내 소파에 앉거나 내가 당신의 소파에 앉을 수 있게 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페이스북은 이미 VR 제품을 개발하는 오큘러스 인수에 20억 달러를 투입하는 등 메타버스 관련 기술에 집중 투자를 하고 있습니다.

앞서 2019년에는 오큘러스 헤드셋을 통해 가상공간에서 아바타를 만들어 이용자들끼리 어울리고 채팅할 수 있는 VR SNS 호라이즌을 출시했습니다.

※ 메타버스(Metaverse)란?
‘초월’을 뜻하는 ‘meta’와 ‘세상, 우주’(Universe)를 뜻하는 ‘verse’의 합성어로 3차원 가상 세계를 뜻합니다. 최근에는 정치·경제·사회·문화의 전반적 측면에서 현실과 비현실 모두 공존할 수 있는 생활형·게임형 가상 세계라는 의미로 폭넓게 사용되고 있는데 코로나 19 팬데믹이 장기화되면서 대면 접촉 자제와 사회적 거리두기가 장려되면서 비대면 교류의 창구로 활발하게 이용되고 있는 추세입니다.
  • 저커버그, “당신과 내가 같은 공간에”… 페이스북, ‘메타버스 기업’ 변신
    • 입력 2021-07-25 07:03:52
    취재K

"페이스북은 5년내 '메타버스 기업' 으로 탈바꿈할 것입니다"

페이스북 창업자인 마크 저커버그의 야심찬 비전입니다.

그는 향후 5년 안에 페이스북을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서 메타버스(가상공간) 기업으로 탈바꿈시키겠다고 밝혔습니다.

그는 미국의 한 뉴스 웹사이트와 최근 인터뷰에서"메타버스는 많은 기업과 산업 전반에 걸친 비전"이라며 "이는 모바일 인터넷의 후계자"라고 밝혔습니다.

저커버그가 언급한 메타버스는 가상 공간에서 이용자들이 게임을 하거나, 더 나아가 업무와 소통을 할 수 있는 온라인 세상을 의미하는 것.


요즘 대표적인 메타버스 기업으로 제페토와 미국 초등학생들의 놀이터로 불리는 로블록스 등이 있습니다.

저커버그는 "이제 '작고 빛나는 사각형(스마트 폰)'을 통해서만 살 필요가 없다"며 "그것은 실제로 사람들이 소통하는 형태로 만들어진 것이 아니다"라고 말했습니다.

그는 이어 "이제는 단순히 콘텐츠만 보는 것이 아니라 인터넷 안에 스스로를 구체화해 그 안에 존재하는 것"이라며
"(메타버스는) 2D 앱이나 웹페이지에서 꼭 할 수 없었던 춤, 피트니스 등 다양한 경험을 다른 장소에 있는 사람과 함께 있는 것처럼 즐길 수 있는 것이고 메타버스는 가장 명확한 형태의 존재감을 전달하는 기술"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저커버그는 또 메타버스는 가상현실(VR), 증강현실(AR), PC, 모바일 기기, 게임 콘솔 등 모든 컴퓨팅 플랫폼에서 접속할 수 있는 플랫폼이라고 강조했습니다.

페이스북은 이미 VR 기술을 통한 이상적인 일터를 만드는 '인피니트 오피스'도 개발 중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렇게 된다면 더 이상 같이 모여 일하는 회사, 사무실의 개념은 없어지고, 어디서나 일과 생활을 병행하는 셈이라 '재택 근무'란 말도 사라질 것 으로 보입니다.

저커버그는 "미래에는 전화 통화로 상호 작용을 하는 게 아니라 메타버스를 통해 훨씬 더 자연스럽게 소통할 것"이라며 "단순히 전화 한 통이 아니라 당신이 홀로그램으로 내 소파에 앉거나 내가 당신의 소파에 앉을 수 있게 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페이스북은 이미 VR 제품을 개발하는 오큘러스 인수에 20억 달러를 투입하는 등 메타버스 관련 기술에 집중 투자를 하고 있습니다.

앞서 2019년에는 오큘러스 헤드셋을 통해 가상공간에서 아바타를 만들어 이용자들끼리 어울리고 채팅할 수 있는 VR SNS 호라이즌을 출시했습니다.

※ 메타버스(Metaverse)란?
‘초월’을 뜻하는 ‘meta’와 ‘세상, 우주’(Universe)를 뜻하는 ‘verse’의 합성어로 3차원 가상 세계를 뜻합니다. 최근에는 정치·경제·사회·문화의 전반적 측면에서 현실과 비현실 모두 공존할 수 있는 생활형·게임형 가상 세계라는 의미로 폭넓게 사용되고 있는데 코로나 19 팬데믹이 장기화되면서 대면 접촉 자제와 사회적 거리두기가 장려되면서 비대면 교류의 창구로 활발하게 이용되고 있는 추세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