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코로나19’ 팬데믹
경기도 어제(24일) 코로나19 신규 확진 320명
입력 2021.07.25 (10:58) 수정 2021.07.25 (18:41) 사회
경기도는 어제(24일) 하루 동안 도내에서 320명이 코로나19 신규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따라 이날 0시 기준 경기도내 누적 확진자는 5만3천114명이 됐습니다.

신규 확진자의 감염경로는 지역 발생이 315명, 해외 유입이 5명으로 집계됐습니다.

확진자가 급증하면서 이달 1일까지만 해도 60% 후반대였던 생활치료센터 가동률은 80%대로 높아진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경기도가 확보한 생활치료센터 10곳, 총 3천647병상의 가동률은 82%로, 전날 78.5%보다 3.5%포인트 상승했습니다.

중증환자 병상 가동률 역시 60.2%로 전날의 58.2보다 올랐습니다.

사망자는 2명 늘어 경기도내 코로나19 사망자는 모두 675명이 됐습니다.

[사진 출처 : 게티이미지]
  • 경기도 어제(24일) 코로나19 신규 확진 320명
    • 입력 2021-07-25 10:58:07
    • 수정2021-07-25 18:41:21
    사회
경기도는 어제(24일) 하루 동안 도내에서 320명이 코로나19 신규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따라 이날 0시 기준 경기도내 누적 확진자는 5만3천114명이 됐습니다.

신규 확진자의 감염경로는 지역 발생이 315명, 해외 유입이 5명으로 집계됐습니다.

확진자가 급증하면서 이달 1일까지만 해도 60% 후반대였던 생활치료센터 가동률은 80%대로 높아진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경기도가 확보한 생활치료센터 10곳, 총 3천647병상의 가동률은 82%로, 전날 78.5%보다 3.5%포인트 상승했습니다.

중증환자 병상 가동률 역시 60.2%로 전날의 58.2보다 올랐습니다.

사망자는 2명 늘어 경기도내 코로나19 사망자는 모두 675명이 됐습니다.

[사진 출처 : 게티이미지]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