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2020 도쿄 하계 올림픽
유도 66kg급 간판 안바울, 준결승 진출…金까지 이제 2승
입력 2021.07.25 (15:10) 수정 2021.07.25 (15:10) 올림픽 뉴스
도쿄올림픽에 출전한 한국 남자 유도의 간판 안바울이 준결승에 진출했습니다.

안바울은 오늘(25일) 일본 도쿄 지요다구 일본무도관에서 열린 유도 남자 66kg급 8강전에서 슬로베니아의 에이드리언 곰복에게 반칙승을 거두고 4강에 진출했습니다.

안바울은 경기 시작 30여 초 만에 업어치기를 노리는 등 적극적으로 경기를 주도했습니다. 안바울의 매서운 공격에 상대 선수는 수비 위주로 경기를 풀 수밖에 없었습니다. 안바울은 결국 연장전에서 반칙승을 거뒀습니다.

2016년 리우 올림픽에서 은메달을 딴 안바울은 이번 도쿄에서 금메달을 노리고 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유도 66kg급 간판 안바울, 준결승 진출…金까지 이제 2승
    • 입력 2021-07-25 15:10:16
    • 수정2021-07-25 15:10:20
    올림픽 뉴스
도쿄올림픽에 출전한 한국 남자 유도의 간판 안바울이 준결승에 진출했습니다.

안바울은 오늘(25일) 일본 도쿄 지요다구 일본무도관에서 열린 유도 남자 66kg급 8강전에서 슬로베니아의 에이드리언 곰복에게 반칙승을 거두고 4강에 진출했습니다.

안바울은 경기 시작 30여 초 만에 업어치기를 노리는 등 적극적으로 경기를 주도했습니다. 안바울의 매서운 공격에 상대 선수는 수비 위주로 경기를 풀 수밖에 없었습니다. 안바울은 결국 연장전에서 반칙승을 거뒀습니다.

2016년 리우 올림픽에서 은메달을 딴 안바울은 이번 도쿄에서 금메달을 노리고 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