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2020 도쿄 하계 올림픽
[영상] 수영 황선우, 박태환 또 넘었다…한국신기록으로 예선 1위
입력 2021.07.25 (19:52) 수정 2021.07.25 (20:14) 올림픽 영상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한국 수영의 희망, 고등학생 선수 황선우(18·서울체고)가 남자 자유형 200m 예선에서 한국 신기록을 세웠습니다.

황선우 선수는 오늘(25일) 일본 도쿄 아쿠아틱스센터에서 열린 2020 도쿄 올림픽 수영 남자 자유형 200m 예선에서 1분 44초62로 조 1위는 물론 전체 5개조 39명의 선수 중 1위를 차지했습니다.

1분 44초62의 기록은 11년 전 박태환 선수가 2010년 광저우 아시안게임에서 세웠던 1분 44초80을 0.18초 줄인 것으로 한국 신기록입니다.

황선우 선수는 내일(26일) 오전 16명이 겨루는 준결승전에 출전합니다. 황선우 선수의 경기 모습, 영상으로 함께 보시죠.
  • [영상] 수영 황선우, 박태환 또 넘었다…한국신기록으로 예선 1위
    • 입력 2021-07-25 19:52:50
    • 수정2021-07-25 20:14:24
    올림픽 영상
한국 수영의 희망, 고등학생 선수 황선우(18·서울체고)가 남자 자유형 200m 예선에서 한국 신기록을 세웠습니다.

황선우 선수는 오늘(25일) 일본 도쿄 아쿠아틱스센터에서 열린 2020 도쿄 올림픽 수영 남자 자유형 200m 예선에서 1분 44초62로 조 1위는 물론 전체 5개조 39명의 선수 중 1위를 차지했습니다.

1분 44초62의 기록은 11년 전 박태환 선수가 2010년 광저우 아시안게임에서 세웠던 1분 44초80을 0.18초 줄인 것으로 한국 신기록입니다.

황선우 선수는 내일(26일) 오전 16명이 겨루는 준결승전에 출전합니다. 황선우 선수의 경기 모습, 영상으로 함께 보시죠.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