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양식장 ‘고수온 피해 우려’…장비구입 30억 지원
입력 2021.07.31 (22:41) 수정 2021.07.31 (22:51) 뉴스9(광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계속되는 폭염으로 어폐류 폐사 등 각종 피해가 우려됨에 따라 양식장에 각종 대응 장비가 지원됩니다.

전라남도는 양식 어가에 수온 측정기와 산소발생기 등 폭염 대응 장비를 지원하기 위해 예산 30억 원을 투입하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전남 함평만 해역에는 지난해보다 한 달 정도 빠른 지난 20일 고수온 경보가 발령되는 등 양식장 밀집 해역을 중심으로 피해가 우려되고 있습니다.
  • 양식장 ‘고수온 피해 우려’…장비구입 30억 지원
    • 입력 2021-07-31 22:41:38
    • 수정2021-07-31 22:51:06
    뉴스9(광주)
계속되는 폭염으로 어폐류 폐사 등 각종 피해가 우려됨에 따라 양식장에 각종 대응 장비가 지원됩니다.

전라남도는 양식 어가에 수온 측정기와 산소발생기 등 폭염 대응 장비를 지원하기 위해 예산 30억 원을 투입하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전남 함평만 해역에는 지난해보다 한 달 정도 빠른 지난 20일 고수온 경보가 발령되는 등 양식장 밀집 해역을 중심으로 피해가 우려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광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