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충북도, 미래 자동차 핵심 기반시설 조성
입력 2021.07.31 (22:44) 수정 2021.08.01 (00:02) 뉴스9(청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충청북도가 미래 자동차 산업 육성을 위해 자율주행 자동차 시험장 등 핵심 기반시설 조성에 나섭니다.

이를 위해 내년까지 234억 원을 들여 충주시에 수송기계부품 전자파센터를 갖춰 미래 자동차 전기장치부품의 안정성을 높이고 전문인력 양성 등을 합니다.

또 KTX 오송역과 세종터미널을 잇는 BRT 즉 간선급행버스체계 전용도로는 '자율주행 시범운행지구'로 운영하고 오송역에서 청주공항까지 구간을 확대하기 위한 사업도 추진합니다.

충북도는 앞으로 산학연 협력 증진과 유망기업과 연구소 유치 등을 통해 미래 자동차 생태계 육성에 나설 방침입니다.
  • 충북도, 미래 자동차 핵심 기반시설 조성
    • 입력 2021-07-31 22:44:39
    • 수정2021-08-01 00:02:28
    뉴스9(청주)
충청북도가 미래 자동차 산업 육성을 위해 자율주행 자동차 시험장 등 핵심 기반시설 조성에 나섭니다.

이를 위해 내년까지 234억 원을 들여 충주시에 수송기계부품 전자파센터를 갖춰 미래 자동차 전기장치부품의 안정성을 높이고 전문인력 양성 등을 합니다.

또 KTX 오송역과 세종터미널을 잇는 BRT 즉 간선급행버스체계 전용도로는 '자율주행 시범운행지구'로 운영하고 오송역에서 청주공항까지 구간을 확대하기 위한 사업도 추진합니다.

충북도는 앞으로 산학연 협력 증진과 유망기업과 연구소 유치 등을 통해 미래 자동차 생태계 육성에 나설 방침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청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