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2020 도쿄 하계 올림픽
[영상] 8강 확정 순간 캐스터는 목이 쉬고, 해설자는 목이 메고
입력 2021.08.01 (09:03) 수정 2021.08.01 (09:24) 올림픽 영상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한국 여자 배구가 '배구 여제' 김연경을 앞세워 '숙적' 일본을 물리치고 도쿄올림픽 8강 진출을 확정했습니다.

배구 여자 대표팀은 31일 저녁 일본 도쿄 아리아케 아레나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여자 배구 A조 조별리그 4차 전 일본과의 경기에서 5세트까지 가는 혈투 끝에 세트 스코어 3-2(25-19 / 19-25 / 25-22 / 15-25 / 16-14)로 꺾고, 최소 3위 자리를 확보하며 8강 진출을 확정했습니다.

이날 한국은 5세트에서 12-14까지 몰리며 어려운 경기를 펼쳤지만, 박정아의 연속 득점으로 승부를 듀스로 끌고 갔고 끝내 역전승했습니다.

승리까지 1점만을 남겨둔 5세트 15-14 듀스 상황, 경기를 중계하던 이호근 KBSN 아나운서와 한유미 KBS 배구 해설위원은 끊임없이 한국 선수들의 이름을 외쳤는데요.

목이 쉬도록 선수들에게 응원을 전한 이호근 캐스터와 후배들의 경기를 숨죽이며 지켜 본 한유미 해설위원의 목소리, 영상으로 들어보세요.


도쿄올림픽 경기 생중계 바로가기 https://tokyo2020.kbs.co.kr/live
  • [영상] 8강 확정 순간 캐스터는 목이 쉬고, 해설자는 목이 메고
    • 입력 2021-08-01 09:03:55
    • 수정2021-08-01 09:24:43
    올림픽 영상
한국 여자 배구가 '배구 여제' 김연경을 앞세워 '숙적' 일본을 물리치고 도쿄올림픽 8강 진출을 확정했습니다.

배구 여자 대표팀은 31일 저녁 일본 도쿄 아리아케 아레나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여자 배구 A조 조별리그 4차 전 일본과의 경기에서 5세트까지 가는 혈투 끝에 세트 스코어 3-2(25-19 / 19-25 / 25-22 / 15-25 / 16-14)로 꺾고, 최소 3위 자리를 확보하며 8강 진출을 확정했습니다.

이날 한국은 5세트에서 12-14까지 몰리며 어려운 경기를 펼쳤지만, 박정아의 연속 득점으로 승부를 듀스로 끌고 갔고 끝내 역전승했습니다.

승리까지 1점만을 남겨둔 5세트 15-14 듀스 상황, 경기를 중계하던 이호근 KBSN 아나운서와 한유미 KBS 배구 해설위원은 끊임없이 한국 선수들의 이름을 외쳤는데요.

목이 쉬도록 선수들에게 응원을 전한 이호근 캐스터와 후배들의 경기를 숨죽이며 지켜 본 한유미 해설위원의 목소리, 영상으로 들어보세요.


도쿄올림픽 경기 생중계 바로가기 https://tokyo2020.kbs.co.kr/live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