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북, 주북 러시아 대사관 사진전시회 열어
입력 2021.08.04 (09:55) 수정 2021.08.04 (10:15) 정치
북한이 중국에 이어 러시아와도 대면 외교를 재개했습니다.

조선중앙통신은 오늘(4일) "김정일 동지의 역사적인 러시아 방문 20돌과 씨비리 및 원동(시베리아·극동) 지역 방문 10돌을 기념하여 3일 우리나라 주재 러시아연방 대사관에서 사진 전시회가 진행됐다"고 보도했습니다.

전시회에는 알렉산드르 마체고라 주북 러시아 대사가 참석했고, 임천일 북한 외무성 러시아 담당 부상 등이 초대됐습니다.

이들은 "평등과 호혜의 원칙에서 친선·협조 관계를 끊임없이 공고·발전시키는 것은 두 나라 인민의 번영을 위한 중요한 담보"라며 "조로(북러) 최고위급 상봉과 회담들에서 이룩된 합의들이 공동의 노력으로 성과적으로 실현되리라는 확신을 표명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은 전했습니다.

이어 "김정일 동지와 김정은 동지의 러시아 방문들은 조로 친선관계를 가일층 발전시키고 지역의 평화와 안전을 보장하는 데 특출한 기여를 한 중대 사변"이라며 "조로 관계 발전의 새로운 원동력을 마련하고 두 나라 사이의 다방면적인 협조를 확대시키기 위한 튼튼한 토대를 다진 역사적인 계기"라고 강조했습니다.

북한은 최근 중국과 러시아, 쿠바 등 옛 사회주의권 국가 간 연대로 이어진 전통적인 우방국과 친선을 다지는 데 더욱 주력하고 있습니다.

지난 6월에는 주북 중국대사관이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의 방북 2주년을 기념한 사진전을 열기도 했습니다.

[사진 출처 : 북한 조선중앙통신=연합뉴스]
  • 북, 주북 러시아 대사관 사진전시회 열어
    • 입력 2021-08-04 09:55:04
    • 수정2021-08-04 10:15:38
    정치
북한이 중국에 이어 러시아와도 대면 외교를 재개했습니다.

조선중앙통신은 오늘(4일) "김정일 동지의 역사적인 러시아 방문 20돌과 씨비리 및 원동(시베리아·극동) 지역 방문 10돌을 기념하여 3일 우리나라 주재 러시아연방 대사관에서 사진 전시회가 진행됐다"고 보도했습니다.

전시회에는 알렉산드르 마체고라 주북 러시아 대사가 참석했고, 임천일 북한 외무성 러시아 담당 부상 등이 초대됐습니다.

이들은 "평등과 호혜의 원칙에서 친선·협조 관계를 끊임없이 공고·발전시키는 것은 두 나라 인민의 번영을 위한 중요한 담보"라며 "조로(북러) 최고위급 상봉과 회담들에서 이룩된 합의들이 공동의 노력으로 성과적으로 실현되리라는 확신을 표명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은 전했습니다.

이어 "김정일 동지와 김정은 동지의 러시아 방문들은 조로 친선관계를 가일층 발전시키고 지역의 평화와 안전을 보장하는 데 특출한 기여를 한 중대 사변"이라며 "조로 관계 발전의 새로운 원동력을 마련하고 두 나라 사이의 다방면적인 협조를 확대시키기 위한 튼튼한 토대를 다진 역사적인 계기"라고 강조했습니다.

북한은 최근 중국과 러시아, 쿠바 등 옛 사회주의권 국가 간 연대로 이어진 전통적인 우방국과 친선을 다지는 데 더욱 주력하고 있습니다.

지난 6월에는 주북 중국대사관이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의 방북 2주년을 기념한 사진전을 열기도 했습니다.

[사진 출처 : 북한 조선중앙통신=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