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울산시교육감 “장애인교육시설 성추행 책임 통감…사과”
입력 2021.08.05 (07:41) 수정 2021.08.05 (08:40) 뉴스광장(울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울산의 한 성인장애인교육시설 대표의 장애인 성추행 의혹과 관련해 노옥희 울산시교육감이 "상상하기도 어렵고 일어나서는 안될 일이며 절대 용납할 수 없는 범죄행위라며 책임을 통감하고 피해자를 비롯해 시민에게 깊이 사과드린다"고 밝혔습니다.

노 교육감은 또 "장애인성폭력상담센터 등 관계기관과 함께 학생과 교직원에 대한 전수조사에 나서는 한편 시설에 대한 지도·점검을 해마다 실시하는 등 재발방지에 나서겠다"고 덧붙였습니다.
  • 울산시교육감 “장애인교육시설 성추행 책임 통감…사과”
    • 입력 2021-08-05 07:41:21
    • 수정2021-08-05 08:40:57
    뉴스광장(울산)
울산의 한 성인장애인교육시설 대표의 장애인 성추행 의혹과 관련해 노옥희 울산시교육감이 "상상하기도 어렵고 일어나서는 안될 일이며 절대 용납할 수 없는 범죄행위라며 책임을 통감하고 피해자를 비롯해 시민에게 깊이 사과드린다"고 밝혔습니다.

노 교육감은 또 "장애인성폭력상담센터 등 관계기관과 함께 학생과 교직원에 대한 전수조사에 나서는 한편 시설에 대한 지도·점검을 해마다 실시하는 등 재발방지에 나서겠다"고 덧붙였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울산)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