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펜싱 여자 단체 은메달 강영미 선수 서구청 찾아
입력 2021.08.05 (10:10) 수정 2021.08.05 (11:38) 930뉴스(광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2020 도쿄올림픽 여자 에페 단체전에서 은메달을 획득한 광주 서구청 소속 강영미 선수가 서구청을 찾았습니다.

강영미 선수는 어제(4) 오후 광주 서구청을 찾아 서대석 서구청장과 만남을 갖고, 도쿄 올림픽 마스코트 인형을 전달한 뒤 자신이 획득한 은메달을 직접 목에 걸어줬습니다.

강 선수는 서구청의 지원과 응원 덕분에 메달을 땄다고 소감을 밝혔습니다.
  • 펜싱 여자 단체 은메달 강영미 선수 서구청 찾아
    • 입력 2021-08-05 10:10:33
    • 수정2021-08-05 11:38:45
    930뉴스(광주)
2020 도쿄올림픽 여자 에페 단체전에서 은메달을 획득한 광주 서구청 소속 강영미 선수가 서구청을 찾았습니다.

강영미 선수는 어제(4) 오후 광주 서구청을 찾아 서대석 서구청장과 만남을 갖고, 도쿄 올림픽 마스코트 인형을 전달한 뒤 자신이 획득한 은메달을 직접 목에 걸어줬습니다.

강 선수는 서구청의 지원과 응원 덕분에 메달을 땄다고 소감을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930뉴스(광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