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美 “양자택일 문제 아냐…추가 접종·기부 동시 가능”
입력 2021.08.05 (19:36) 수정 2021.08.05 (19:48) 뉴스7(전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세계보건기구 WHO의 이같은 요청에 대해 미국 정부는 자국민 추가접종과 저소득 국가 백신 지원이 동시에 가능하다며 거부 입장을 밝혔습니다.

미국 내 델타 변이의 빠른 확산을 감안한 건데, 미 보건당국이 자국민 추가접종 결정을 내리면 이를 진행하겠다는 의사를 분명히 밝혔습니다.

보도에 유지향 기자입니다.

[리포트]

추가 접종을 최소한 다음 달 말까지 중단해달라는 WHO의 권고에 대해 젠 사키 미 백악관 대변인은 "잘못된 선택으로 느낀다"며 즉각 부정적인 입장을 밝혔습니다.

또 자국민에 대한 추가 접종과 저소득 국가에 대한 백신 지원은 양자 택일의 문제가 아니라며, 미국은 "둘 다 할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젠 사키/미 백악관 대변인 : "우리는 어떤 나라들보다 훨씬 많이 전 세계에 백신 지원을 해왔습니다. 우리는 (자국민 추가 접종과 백신 지원) 둘 다 할 수 있습니다. 양자택일할 필요가 없습니다."]

특히 미 식품의약국, FDA가 추가 접종 권고를 결정할 경우, 이를 진행할 뜻을 밝히며 백신 물량은 충분하다고 강조했습니다.

[젠 사키/미 백악관 대변인 : "우리는 동시에 식품의약국(FDA)이 추가 접종 권고를 결정할 경우를 대비해서 준비가 돼 있습니다. 이것이 우리가 몇 달 전 그만큼의 백신 물량을 계약한 이유입니다."]

미국이 지금까지 전 세계에 기부한 백신 물량은 1억 천만 회분, 여기에 내년까지 5억 회분 추가 공급을 약속했는데, 추가 접종 결정이 나오더라도 지장이 없다는 겁니다.

그간 추가 접종에 부정적이었던 바이든 행정부는 최근 델타 변이 확산으로 미국 내 확진자가 급증하자 추가 접종에 대한 검토에 들어갔습니다.

지난 6월 말까지 2만 명 미만이던 신규 확진자가 최근 8만 명가량으로 급증한데다 백신 접종자도 또다시 감염되는 '돌파 감염' 사례가 속속 나오고 있기 때문입니다.

현재 미 FDA는 고령층과 면역 취약층을 대상으로 추가 접종 필요성을 검토하는 상황, 향후 추가 접종이 공식화될 경우 전 세계 백신 수급에 일정 부분 영향은 불가피할 전망입니다.

KBS 뉴스 유지향입니다.

영상편집:고응용
  • 美 “양자택일 문제 아냐…추가 접종·기부 동시 가능”
    • 입력 2021-08-05 19:36:26
    • 수정2021-08-05 19:48:51
    뉴스7(전주)
[앵커]

세계보건기구 WHO의 이같은 요청에 대해 미국 정부는 자국민 추가접종과 저소득 국가 백신 지원이 동시에 가능하다며 거부 입장을 밝혔습니다.

미국 내 델타 변이의 빠른 확산을 감안한 건데, 미 보건당국이 자국민 추가접종 결정을 내리면 이를 진행하겠다는 의사를 분명히 밝혔습니다.

보도에 유지향 기자입니다.

[리포트]

추가 접종을 최소한 다음 달 말까지 중단해달라는 WHO의 권고에 대해 젠 사키 미 백악관 대변인은 "잘못된 선택으로 느낀다"며 즉각 부정적인 입장을 밝혔습니다.

또 자국민에 대한 추가 접종과 저소득 국가에 대한 백신 지원은 양자 택일의 문제가 아니라며, 미국은 "둘 다 할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젠 사키/미 백악관 대변인 : "우리는 어떤 나라들보다 훨씬 많이 전 세계에 백신 지원을 해왔습니다. 우리는 (자국민 추가 접종과 백신 지원) 둘 다 할 수 있습니다. 양자택일할 필요가 없습니다."]

특히 미 식품의약국, FDA가 추가 접종 권고를 결정할 경우, 이를 진행할 뜻을 밝히며 백신 물량은 충분하다고 강조했습니다.

[젠 사키/미 백악관 대변인 : "우리는 동시에 식품의약국(FDA)이 추가 접종 권고를 결정할 경우를 대비해서 준비가 돼 있습니다. 이것이 우리가 몇 달 전 그만큼의 백신 물량을 계약한 이유입니다."]

미국이 지금까지 전 세계에 기부한 백신 물량은 1억 천만 회분, 여기에 내년까지 5억 회분 추가 공급을 약속했는데, 추가 접종 결정이 나오더라도 지장이 없다는 겁니다.

그간 추가 접종에 부정적이었던 바이든 행정부는 최근 델타 변이 확산으로 미국 내 확진자가 급증하자 추가 접종에 대한 검토에 들어갔습니다.

지난 6월 말까지 2만 명 미만이던 신규 확진자가 최근 8만 명가량으로 급증한데다 백신 접종자도 또다시 감염되는 '돌파 감염' 사례가 속속 나오고 있기 때문입니다.

현재 미 FDA는 고령층과 면역 취약층을 대상으로 추가 접종 필요성을 검토하는 상황, 향후 추가 접종이 공식화될 경우 전 세계 백신 수급에 일정 부분 영향은 불가피할 전망입니다.

KBS 뉴스 유지향입니다.

영상편집:고응용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7(전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