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세종 주택시장 안정위해 기타지역 공급 폐지해야”
입력 2021.08.05 (19:39) 수정 2021.08.05 (19:49) 뉴스7(대전)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이춘희 세종시장이 최근 청약 경쟁률 200대 1을 기록한 민간아파트 분양과 관련해 주택시장 안정을 위해서는 세종 외 기타지역 공급을 폐지해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이 시장은 이번 청약에 몰린 24만 명 가운데 85%가 세종 외 지역인‘기타지역’신청자로, 전국 각지에서 청약에 참여하는 과열 경쟁이 빚어져 세종 지역 무주택들은 역차별을 받고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세종시는 지난 2월과 6월 두 차례 기타지역 주택공급 조항 폐지를 국토부와 행복청에 건의했지만 부처간 의견 차이로 결론을 내지 못하고 있습니다.
  • “세종 주택시장 안정위해 기타지역 공급 폐지해야”
    • 입력 2021-08-05 19:39:52
    • 수정2021-08-05 19:49:42
    뉴스7(대전)
이춘희 세종시장이 최근 청약 경쟁률 200대 1을 기록한 민간아파트 분양과 관련해 주택시장 안정을 위해서는 세종 외 기타지역 공급을 폐지해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이 시장은 이번 청약에 몰린 24만 명 가운데 85%가 세종 외 지역인‘기타지역’신청자로, 전국 각지에서 청약에 참여하는 과열 경쟁이 빚어져 세종 지역 무주택들은 역차별을 받고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세종시는 지난 2월과 6월 두 차례 기타지역 주택공급 조항 폐지를 국토부와 행복청에 건의했지만 부처간 의견 차이로 결론을 내지 못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7(대전)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