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지난해 울산 자영업자 3.5% 임대료 감면
입력 2021.08.05 (22:59) 수정 2021.08.05 (23:40) 뉴스9(울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지난해 울산지역 자영업자의 3.5%가 임대료를 감면받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국회 기획재정위 소속 더불어민주당 양경숙 의원이 국세청 자료를 분석한 결과 지난해 울산지역 전체 임차인 8만 9천여 명 가운데 3.5%인 3,170여명이 이른바 '착한 임대인'을 만나 임대료 감면 혜택을 받았습니다.

이는 서울의 7.2%, 대구 4.6% 경기 3.8% 등 다른 시·도와 비교하면 상대적으로 저조한 수칩니다.
  • 지난해 울산 자영업자 3.5% 임대료 감면
    • 입력 2021-08-05 22:59:23
    • 수정2021-08-05 23:40:14
    뉴스9(울산)
지난해 울산지역 자영업자의 3.5%가 임대료를 감면받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국회 기획재정위 소속 더불어민주당 양경숙 의원이 국세청 자료를 분석한 결과 지난해 울산지역 전체 임차인 8만 9천여 명 가운데 3.5%인 3,170여명이 이른바 '착한 임대인'을 만나 임대료 감면 혜택을 받았습니다.

이는 서울의 7.2%, 대구 4.6% 경기 3.8% 등 다른 시·도와 비교하면 상대적으로 저조한 수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울산)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