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2020 도쿄 하계 올림픽
마라톤 최경선 ‘투혼의 완주’
입력 2021.08.07 (21:33) 수정 2021.08.07 (21:44)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여자 마라톤의 간판 최경선이 폭염 속에서도 완주에 성공하며 34위에 올랐습니다.

탈진해 휠체어에 실려갔을 정도로 투혼을 발휘했습니다.

새벽 6시, 삿포로의 오도리 공원에서 시작된 여자 마라톤.

폭염을 우려해 출발 시간을 한 시간 앞당겼습니다.

우리나라의 최경선, 레이스 도중 지쳐 넘어지기도 했는데, 끝까지 포기하지 않았습니다.

결국 2시간 35분 33초, 34위로 완주에 성공한 최경선.

결승선을 통과하자마자 탈진해 휠체어에 실려 갔습니다.

금메달은 2시간 27분 20초를 기록한 케냐의 제프치르치르가 차지했습니다.

한국 다이빙의 간판 우하람.

10m 플랫폼 준결승에서 16위를 기록해 결승 진출에는 실패했습니다.

올림픽에 처음 출전한 후배 선수 김영택은 한 계단 높은 15위를 기록했지만 역시 대회를 마감했습니다.


도쿄올림픽 경기 생중계 바로가기 https://tokyo2020.kbs.co.kr/live
  • 마라톤 최경선 ‘투혼의 완주’
    • 입력 2021-08-07 21:33:34
    • 수정2021-08-07 21:44:12
    뉴스 9
여자 마라톤의 간판 최경선이 폭염 속에서도 완주에 성공하며 34위에 올랐습니다.

탈진해 휠체어에 실려갔을 정도로 투혼을 발휘했습니다.

새벽 6시, 삿포로의 오도리 공원에서 시작된 여자 마라톤.

폭염을 우려해 출발 시간을 한 시간 앞당겼습니다.

우리나라의 최경선, 레이스 도중 지쳐 넘어지기도 했는데, 끝까지 포기하지 않았습니다.

결국 2시간 35분 33초, 34위로 완주에 성공한 최경선.

결승선을 통과하자마자 탈진해 휠체어에 실려 갔습니다.

금메달은 2시간 27분 20초를 기록한 케냐의 제프치르치르가 차지했습니다.

한국 다이빙의 간판 우하람.

10m 플랫폼 준결승에서 16위를 기록해 결승 진출에는 실패했습니다.

올림픽에 처음 출전한 후배 선수 김영택은 한 계단 높은 15위를 기록했지만 역시 대회를 마감했습니다.


도쿄올림픽 경기 생중계 바로가기 https://tokyo2020.kbs.co.kr/live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