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지난해 전남 관광객 38%↓…타 지자체 비해 ‘선방’
입력 2021.08.07 (21:34) 수정 2021.08.07 (21:50) 뉴스9(광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지난해 코로나19로 전남의 관광객이 크게 줄었지만 타 지자체의 관광객 감소 폭에 비해서는 선방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문화체육관광부가 발표한 전국 관광객 통계를 보면 지난해 기준 전남을 찾은 관광객은 모두 3천8백7십7만명으로 2019년에 비해 38%가 감소한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하지만, 관광객이 가장 많이 찾은 경기도와 경북은 48%, 부산과 서울은 각각 72%와 68%가 줄어든 것에 비해 감소폭이 상대적으로 작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 지난해 전남 관광객 38%↓…타 지자체 비해 ‘선방’
    • 입력 2021-08-07 21:34:43
    • 수정2021-08-07 21:50:15
    뉴스9(광주)
지난해 코로나19로 전남의 관광객이 크게 줄었지만 타 지자체의 관광객 감소 폭에 비해서는 선방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문화체육관광부가 발표한 전국 관광객 통계를 보면 지난해 기준 전남을 찾은 관광객은 모두 3천8백7십7만명으로 2019년에 비해 38%가 감소한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하지만, 관광객이 가장 많이 찾은 경기도와 경북은 48%, 부산과 서울은 각각 72%와 68%가 줄어든 것에 비해 감소폭이 상대적으로 작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광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