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경찰청장 “광복절 집회 금지 통고…불법행위 엄중 조치”
입력 2021.08.09 (12:08) 사회
전광훈 사랑제일교회 목사가 광복절 당일 대규모 집회를 예고한 것에 대해, 경찰은 감염병예방법과 집시법 위반 등 불법행위를 법과 원칙에 따라 엄중히 사법 조치할 방침이라고 밝혔습니다.

김 청장은 오늘(9일) 서면으로 진행한 기자간담회에서 “수도권 거리두기 4단계 연장으로 1인 시위 외에는 집회가 전면 금지돼 8월 15일 광복절 집회 신고에 대해 금지 통고를 하고 있다”라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김 청장은 “불법 집회를 강행할 경우 경력과 차벽, 철제 펜스를 배치해 집결 단계부터 적극적으로 제지하겠다”라며 불시에 집결하면 해산 절차를 진행하겠다고 강조했습니다.

전광훈 사랑제일교회 목사는 지난 7일 유튜브를 통해 광복절 행사 계획이 완성됐다며, 천만 명이 서울역에서 출발해 시청 등을 지나 한 바퀴 도는 행사를 사흘 동안 한다고 밝힌 바 있습니다.

전 목사는 참가자들이 각자 피켓을 들고 2미터 간격을 유지하며 서울역에서 남대문과 시청 앞, 광화문 등을 지나 서울역으로 다시 돌아올 계획이라고 설명했습니다.

김 청장은 또 대선 예비 후보들에 대한 가짜뉴스 등에 대한 대응 계획을 묻는 질문에는 “후보 관련 허위정보 유포 등을 포함해 선거의 공정성을 침해하는 선거 범죄에 대해서도 법과 원칙에 따라 철저히 수사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경찰청장 “광복절 집회 금지 통고…불법행위 엄중 조치”
    • 입력 2021-08-09 12:08:57
    사회
전광훈 사랑제일교회 목사가 광복절 당일 대규모 집회를 예고한 것에 대해, 경찰은 감염병예방법과 집시법 위반 등 불법행위를 법과 원칙에 따라 엄중히 사법 조치할 방침이라고 밝혔습니다.

김 청장은 오늘(9일) 서면으로 진행한 기자간담회에서 “수도권 거리두기 4단계 연장으로 1인 시위 외에는 집회가 전면 금지돼 8월 15일 광복절 집회 신고에 대해 금지 통고를 하고 있다”라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김 청장은 “불법 집회를 강행할 경우 경력과 차벽, 철제 펜스를 배치해 집결 단계부터 적극적으로 제지하겠다”라며 불시에 집결하면 해산 절차를 진행하겠다고 강조했습니다.

전광훈 사랑제일교회 목사는 지난 7일 유튜브를 통해 광복절 행사 계획이 완성됐다며, 천만 명이 서울역에서 출발해 시청 등을 지나 한 바퀴 도는 행사를 사흘 동안 한다고 밝힌 바 있습니다.

전 목사는 참가자들이 각자 피켓을 들고 2미터 간격을 유지하며 서울역에서 남대문과 시청 앞, 광화문 등을 지나 서울역으로 다시 돌아올 계획이라고 설명했습니다.

김 청장은 또 대선 예비 후보들에 대한 가짜뉴스 등에 대한 대응 계획을 묻는 질문에는 “후보 관련 허위정보 유포 등을 포함해 선거의 공정성을 침해하는 선거 범죄에 대해서도 법과 원칙에 따라 철저히 수사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