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모더나 백신 공급 차질…mRNA 2차 접종 간격 6주로 연장
입력 2021.08.09 (19:09) 수정 2021.08.09 (19:11) 뉴스7(대구)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코로나19 예방접종에 사용되는 모더나 백신의 공급이 차질을 빚게 됐습니다.

이달 공급하기로 한 물량의 절반 이하로 들어올 거라는데, 정부는 mRNA 백신 2차 접종 간격을 당분간 6주로 늘리기로 했습니다.

유동엽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코로나19 예방접종 대응추진단은 모더나사가 백신 생산 실험실 문제로 인한 공급 차질을 알려왔다고 밝혔습니다.

당초 이달에 모더나 백신 850만 회분을 공급 받을 예정이었는데 절반 이하의 물량만 들어올 거라면서, 모더나사가 공급 차질에 사과했다고 전했습니다.

우리 정부는 모더나사에 즉각 항의하고 복지부 2차관을 대표로 하는 공식 대표단을 파견해 조속한 공급 방안을 촉구할 예정입니다.

백신 공급의 불확실성에 따라 방역 당국은 오는 16일 이후에 2차 접종이 예정된 사람의 경우 접종 간격을 6주까지 연장하기로 했습니다.

당초 화이자 백신은 3주, 모더나 백신은 4주가 접종 간격이었지만 예방접종전문위원회 심의 결과 6주까지 적용 가능하다고 설명했습니다.

고3 등 대입수험생과 고교 교직원은 개학에 대비해 기존 3주 간격을 유지하고, 어린이집, 유치원과 초중등 교직원은 5주 간격이 적용됩니다.

[정은경/코로나19 예방접종대응추진단장 : "9월 말까지 저희가 70% 1차 접종하는 것과 11월 말까지 2차 접종을 완료하는 목표는 현재로서는 차질 없이 진행이 될 것으로 판단을 하고 있습니다."]

백신 수급과 별개로 50대에 대한 1차 접종은 예정대로 오는 28일까지 진행됩니다.

18살에서 49살까지의 사전예약도 오늘 오후 8시부터 예정대로 시작해 19일까지 이어집니다.

생년월일 끝자리를 기준으로 10부제가 적용돼 오늘은 생일 날짜가 9,19,29일인 사람이 대상입니다.

오늘(9일) 0시 기준 코로나19 신규 확진자는 1,492명으로, 이 가운데 국내 발생은 1,455명입니다.

지역별로는 서울 414명, 경기 402명으로 국내 발생 확진자의 60.5%가 수도권에서 나왔습니다.

비수도권에선 부산이 121명으로 가장 많았고, 경남 87명, 대구 82명 등이었습니다.

KBS 뉴스 유동엽입니다.

영상편집:김근환
  • 모더나 백신 공급 차질…mRNA 2차 접종 간격 6주로 연장
    • 입력 2021-08-09 19:09:49
    • 수정2021-08-09 19:11:50
    뉴스7(대구)
[앵커]

코로나19 예방접종에 사용되는 모더나 백신의 공급이 차질을 빚게 됐습니다.

이달 공급하기로 한 물량의 절반 이하로 들어올 거라는데, 정부는 mRNA 백신 2차 접종 간격을 당분간 6주로 늘리기로 했습니다.

유동엽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코로나19 예방접종 대응추진단은 모더나사가 백신 생산 실험실 문제로 인한 공급 차질을 알려왔다고 밝혔습니다.

당초 이달에 모더나 백신 850만 회분을 공급 받을 예정이었는데 절반 이하의 물량만 들어올 거라면서, 모더나사가 공급 차질에 사과했다고 전했습니다.

우리 정부는 모더나사에 즉각 항의하고 복지부 2차관을 대표로 하는 공식 대표단을 파견해 조속한 공급 방안을 촉구할 예정입니다.

백신 공급의 불확실성에 따라 방역 당국은 오는 16일 이후에 2차 접종이 예정된 사람의 경우 접종 간격을 6주까지 연장하기로 했습니다.

당초 화이자 백신은 3주, 모더나 백신은 4주가 접종 간격이었지만 예방접종전문위원회 심의 결과 6주까지 적용 가능하다고 설명했습니다.

고3 등 대입수험생과 고교 교직원은 개학에 대비해 기존 3주 간격을 유지하고, 어린이집, 유치원과 초중등 교직원은 5주 간격이 적용됩니다.

[정은경/코로나19 예방접종대응추진단장 : "9월 말까지 저희가 70% 1차 접종하는 것과 11월 말까지 2차 접종을 완료하는 목표는 현재로서는 차질 없이 진행이 될 것으로 판단을 하고 있습니다."]

백신 수급과 별개로 50대에 대한 1차 접종은 예정대로 오는 28일까지 진행됩니다.

18살에서 49살까지의 사전예약도 오늘 오후 8시부터 예정대로 시작해 19일까지 이어집니다.

생년월일 끝자리를 기준으로 10부제가 적용돼 오늘은 생일 날짜가 9,19,29일인 사람이 대상입니다.

오늘(9일) 0시 기준 코로나19 신규 확진자는 1,492명으로, 이 가운데 국내 발생은 1,455명입니다.

지역별로는 서울 414명, 경기 402명으로 국내 발생 확진자의 60.5%가 수도권에서 나왔습니다.

비수도권에선 부산이 121명으로 가장 많았고, 경남 87명, 대구 82명 등이었습니다.

KBS 뉴스 유동엽입니다.

영상편집:김근환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7(대구)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