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인제의 양돈 농장서 아프리카돼지열병 ‘ASF’ 발생
입력 2021.08.17 (10:25) 수정 2021.08.17 (10:43) 930뉴스(춘천)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어제(16일) 인제군의 한 양돈 농장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 ASF가 발생했습니다.

강원도는 이에 따라 해당 농장에 통제관 등 6명을 급파해, 농장 간 이동 제한, 출입 통제, 방역 소독과 함께 돼지 천700여 마리의 살처분에 들어갔습니다.

이 농장은 이달 7일 ASF가 발생한 고성지역 양돈 농가와 역학 관련 농장이어서, 동물위생시험소가 2차례 정밀 검사한 결과 어미 돼지 2마리에서 ASF 감염이 확인됐습니다.
  • 인제의 양돈 농장서 아프리카돼지열병 ‘ASF’ 발생
    • 입력 2021-08-17 10:25:33
    • 수정2021-08-17 10:43:58
    930뉴스(춘천)
어제(16일) 인제군의 한 양돈 농장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 ASF가 발생했습니다.

강원도는 이에 따라 해당 농장에 통제관 등 6명을 급파해, 농장 간 이동 제한, 출입 통제, 방역 소독과 함께 돼지 천700여 마리의 살처분에 들어갔습니다.

이 농장은 이달 7일 ASF가 발생한 고성지역 양돈 농가와 역학 관련 농장이어서, 동물위생시험소가 2차례 정밀 검사한 결과 어미 돼지 2마리에서 ASF 감염이 확인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930뉴스(춘천)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