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비수도권 광역철도 선도사업 5개 선정…사전타당성 조사 착수
입력 2021.08.17 (11:00) 수정 2021.08.17 (11:03) 경제
국토교통부는 비수도권 광역철도 사업 중 5개를 선도사업으로 선정해 즉시 사전타당성 조사에 들어간다고 오늘(17일) 밝혔습니다.

선도사업으로 선정된 구간은 부산 노포-경남 양산-울산역 50km와 서대구역-대구경북신공항-의성 61.3km, 광주 상무역-광주전남혁신도시-나주역을 잇는 28.1km, 대전 반석-세종-조치원역-오송역-청주공항의 49.4km, 경기 용문-강원 홍천의 34.1km입니다.

이들 선도사업은 지난달 발표된 비수도권 광역철도 11개 사업 중 선정된 것으로, 총 길이는 222km에 사업비 7조 6,000억 원이 투입될 예정입니다.

국토부는 수도권 쏠림현상을 막고 지역 균형발전을 위해서는 교통망 구축이 필요하다며, '선택과 집중' 차원에서 권역별 1개씩 선도사업을 선정했다고 밝혔습니다.

선도사업의 사전타당성 조사에는 최대 1년이 걸릴 것으로 예상되며, 내년 하반기에는 예비타당성 조사에 들어가는 등 후속조치를 진행할 예정이라고 국토부는 설명했습니다.

이와 함께 선도사업에 선정되지 못한 사업들도 여건을 고려해 내년부터 사전타당성 조사를 추진할 계획이라고 국토부는 덧붙였습니다.

[사진 출처 : 게티이미지]
  • 비수도권 광역철도 선도사업 5개 선정…사전타당성 조사 착수
    • 입력 2021-08-17 11:00:09
    • 수정2021-08-17 11:03:28
    경제
국토교통부는 비수도권 광역철도 사업 중 5개를 선도사업으로 선정해 즉시 사전타당성 조사에 들어간다고 오늘(17일) 밝혔습니다.

선도사업으로 선정된 구간은 부산 노포-경남 양산-울산역 50km와 서대구역-대구경북신공항-의성 61.3km, 광주 상무역-광주전남혁신도시-나주역을 잇는 28.1km, 대전 반석-세종-조치원역-오송역-청주공항의 49.4km, 경기 용문-강원 홍천의 34.1km입니다.

이들 선도사업은 지난달 발표된 비수도권 광역철도 11개 사업 중 선정된 것으로, 총 길이는 222km에 사업비 7조 6,000억 원이 투입될 예정입니다.

국토부는 수도권 쏠림현상을 막고 지역 균형발전을 위해서는 교통망 구축이 필요하다며, '선택과 집중' 차원에서 권역별 1개씩 선도사업을 선정했다고 밝혔습니다.

선도사업의 사전타당성 조사에는 최대 1년이 걸릴 것으로 예상되며, 내년 하반기에는 예비타당성 조사에 들어가는 등 후속조치를 진행할 예정이라고 국토부는 설명했습니다.

이와 함께 선도사업에 선정되지 못한 사업들도 여건을 고려해 내년부터 사전타당성 조사를 추진할 계획이라고 국토부는 덧붙였습니다.

[사진 출처 : 게티이미지]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