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원안위, 한울원전 3호기 재가동 허용…“보수작업 마쳐”
입력 2021.08.17 (17:13) 수정 2021.08.17 (17:18) IT·과학
원자력안전위원회는 지난 4월 20일부터 정기검사가 진행 중인 경북 울진 한울원자력발전소 3호기에 대해 재가동(임계)을 허용했다고 오늘(17일) 밝혔습니다.

원안위는 정기검사 기간 동안 방사성 물질의 누출을 막아주는 격납건물 내부 철판(CLP) 54곳을 절단해 확인한 결과, 콘크리트가 비어 있는 부분과 기름이 샌 자국 등 6곳을 발견해 보수했다고 설명했습니다

원안위는 또 격납건물 상부 돔에서 철판이 부식된 곳 35곳을 확인해 용접 작업을 진행했고, 증기발생기 안에서 발견된 이물질 59개도 제거했다고 전했습니다.

원안위는 앞으로 한울원전 3호기 출력상승시험 등 후속검사 10가지를 추가로 진행해 안전성을 최종 확인할 예정입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한울원자력본부 제공]
  • 원안위, 한울원전 3호기 재가동 허용…“보수작업 마쳐”
    • 입력 2021-08-17 17:13:33
    • 수정2021-08-17 17:18:55
    IT·과학
원자력안전위원회는 지난 4월 20일부터 정기검사가 진행 중인 경북 울진 한울원자력발전소 3호기에 대해 재가동(임계)을 허용했다고 오늘(17일) 밝혔습니다.

원안위는 정기검사 기간 동안 방사성 물질의 누출을 막아주는 격납건물 내부 철판(CLP) 54곳을 절단해 확인한 결과, 콘크리트가 비어 있는 부분과 기름이 샌 자국 등 6곳을 발견해 보수했다고 설명했습니다

원안위는 또 격납건물 상부 돔에서 철판이 부식된 곳 35곳을 확인해 용접 작업을 진행했고, 증기발생기 안에서 발견된 이물질 59개도 제거했다고 전했습니다.

원안위는 앞으로 한울원전 3호기 출력상승시험 등 후속검사 10가지를 추가로 진행해 안전성을 최종 확인할 예정입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한울원자력본부 제공]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