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수입차 훔쳐 타고 주운 카드로 명품쇼핑…중학생 3명 입건
입력 2021.08.17 (17:15) 수정 2021.08.17 (17:22) 사회
수입차를 훔쳐 타고 주운 신용카드로 명품 쇼핑을 한 중학생 3명이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경기 군포경찰서는 특수절도와 신용카드 부정 사용 등 혐의로 14살 A 군 등 3명을 입건해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이들은 지난 1일 오전 10시쯤, 군포시의 길거리에 주차돼 있던 수입 오토바이와 아우디 승용차를 잇달아 훔쳐 타고 달아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같은 날 오후 훔친 아우디 승용차를 타고 안양시 평촌 부근으로 이동한 A군 등은 다른 차량과 접촉사고를 낸 뒤 차량을 길에 버려두고 달아났는데 도난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의 추적으로 검거됐습니다.

경찰은 조사 과정에서 이들이 차량을 훔친 날과 같은 날 안양에서 길에 떨어진 신용카드를 주워 인근 백화점에서 명품 등 400여만 원어치를 사들인 사실도 확인했습니다.

이들은 모두 학교에 재학 중인 중학생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경찰 관계자는 "A군 등은 촉법소년에 해당하지 않는 만 14세로, 소년범으로서 처벌을 받게 될 것"이라며 "이들이 저지른 또 다른 범행이 있는지 등도 수사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수입차 훔쳐 타고 주운 카드로 명품쇼핑…중학생 3명 입건
    • 입력 2021-08-17 17:15:04
    • 수정2021-08-17 17:22:55
    사회
수입차를 훔쳐 타고 주운 신용카드로 명품 쇼핑을 한 중학생 3명이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경기 군포경찰서는 특수절도와 신용카드 부정 사용 등 혐의로 14살 A 군 등 3명을 입건해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이들은 지난 1일 오전 10시쯤, 군포시의 길거리에 주차돼 있던 수입 오토바이와 아우디 승용차를 잇달아 훔쳐 타고 달아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같은 날 오후 훔친 아우디 승용차를 타고 안양시 평촌 부근으로 이동한 A군 등은 다른 차량과 접촉사고를 낸 뒤 차량을 길에 버려두고 달아났는데 도난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의 추적으로 검거됐습니다.

경찰은 조사 과정에서 이들이 차량을 훔친 날과 같은 날 안양에서 길에 떨어진 신용카드를 주워 인근 백화점에서 명품 등 400여만 원어치를 사들인 사실도 확인했습니다.

이들은 모두 학교에 재학 중인 중학생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경찰 관계자는 "A군 등은 촉법소년에 해당하지 않는 만 14세로, 소년범으로서 처벌을 받게 될 것"이라며 "이들이 저지른 또 다른 범행이 있는지 등도 수사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