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대전 2분기 주택거래량 1분기 대비 3.3%↓
입력 2021.08.17 (21:53) 수정 2021.08.17 (22:07) 뉴스9(대전)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대전의 올해 2분기 주택거래량이 지난 1분기 대비 3.3%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국토교통부의 주택 매매거래 현황을 보면, 대전의 주택 거래 건수는 아파트와 단독주택 등 모두 7천275건으로, 지난 1분기 대비 3.28% 감소했습니다.

자치구별 거래량을 보면 유성구가 18.7%, 서구 10.6% 순으로 감소한 반면 대덕구는 20.5%, 동구 8.2%, 중구 3.5%로 순으로 증가했습니다.

특히, 대덕구는 정비사업 기대감이 있는 지역 위주로, 동구는 판암동·가양동, 중구는 목동·중촌동 중심으로 거래량이 많았습니다.
  • 대전 2분기 주택거래량 1분기 대비 3.3%↓
    • 입력 2021-08-17 21:53:37
    • 수정2021-08-17 22:07:10
    뉴스9(대전)
대전의 올해 2분기 주택거래량이 지난 1분기 대비 3.3%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국토교통부의 주택 매매거래 현황을 보면, 대전의 주택 거래 건수는 아파트와 단독주택 등 모두 7천275건으로, 지난 1분기 대비 3.28% 감소했습니다.

자치구별 거래량을 보면 유성구가 18.7%, 서구 10.6% 순으로 감소한 반면 대덕구는 20.5%, 동구 8.2%, 중구 3.5%로 순으로 증가했습니다.

특히, 대덕구는 정비사업 기대감이 있는 지역 위주로, 동구는 판암동·가양동, 중구는 목동·중촌동 중심으로 거래량이 많았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대전)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