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탈레반 ‘아프간 점령’
이란 외무부 “아프간 내 대사관·영사관 정상 운영”
입력 2021.08.17 (22:05) 수정 2021.08.17 (22:08) 국제
이란 정부가 최근 탈레반이 장악한 아프가니스탄 내 외교 시설을 정상적으로 운영한다고 17일(현지시간) 밝혔습니다.

이란 외무부는 이날 성명을 내고 수도 카불 주재 이란 대사관과 헤라트 주재 영사관을 운영하고 있다고 발표했습니다.

이들 대사관과 영사관 외 나머지 3개 지역 공관 시설은 운영을 잠정 중단했다고 외무부는 덧붙였습니다.

사이드 하티브자데 외무부 대변인은 “아프간 내 외교 인력들의 안전을 확인했다”면서 “카불 대사관의 상주 직원 수를 줄였지만, 일상적인 업무에 지장을 줄 정도는 아니다”라고 말했습니다.

이란 정부는 아프간과 접경한 동부 지역에서 군사적 충돌 등 특이 사항은 없었다고 주장했습니다.

앞서 세예드 에브라힘 라이시 대통령은 “이웃이자 형제국인 이란은 아프간의 모든 구성원이 합의를 이룰 수 있도록 지원할 것”이라고 밝힌 바 있습니다.

[사진 출처 : AP=연합뉴스]
  • 이란 외무부 “아프간 내 대사관·영사관 정상 운영”
    • 입력 2021-08-17 22:05:33
    • 수정2021-08-17 22:08:10
    국제
이란 정부가 최근 탈레반이 장악한 아프가니스탄 내 외교 시설을 정상적으로 운영한다고 17일(현지시간) 밝혔습니다.

이란 외무부는 이날 성명을 내고 수도 카불 주재 이란 대사관과 헤라트 주재 영사관을 운영하고 있다고 발표했습니다.

이들 대사관과 영사관 외 나머지 3개 지역 공관 시설은 운영을 잠정 중단했다고 외무부는 덧붙였습니다.

사이드 하티브자데 외무부 대변인은 “아프간 내 외교 인력들의 안전을 확인했다”면서 “카불 대사관의 상주 직원 수를 줄였지만, 일상적인 업무에 지장을 줄 정도는 아니다”라고 말했습니다.

이란 정부는 아프간과 접경한 동부 지역에서 군사적 충돌 등 특이 사항은 없었다고 주장했습니다.

앞서 세예드 에브라힘 라이시 대통령은 “이웃이자 형제국인 이란은 아프간의 모든 구성원이 합의를 이룰 수 있도록 지원할 것”이라고 밝힌 바 있습니다.

[사진 출처 : AP=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