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현대차 하청업체 직원 장비에 끼어 숨져
입력 2021.08.19 (23:17) 수정 2021.08.19 (23:41) 뉴스9(울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오늘 오후 1시 30분쯤 북구 현대자동차 울산 공장 의장 라인에서 하청업체 소속 노동자 60대 A씨가 작업을 하던중 장비에 몸이 끼었습니다.

이 사고로 A씨는 가슴 등을 크게 다쳐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숨졌습니다.

경찰과 고용노동부는 차량용 모듈을 내리는 작업 도중 미끄러지면서 리프트와 계단 사이에 몸이 끼었다는 회사 관계자 등의 진술을 토대로 정확한 사고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 현대차 하청업체 직원 장비에 끼어 숨져
    • 입력 2021-08-19 23:17:54
    • 수정2021-08-19 23:41:52
    뉴스9(울산)
오늘 오후 1시 30분쯤 북구 현대자동차 울산 공장 의장 라인에서 하청업체 소속 노동자 60대 A씨가 작업을 하던중 장비에 몸이 끼었습니다.

이 사고로 A씨는 가슴 등을 크게 다쳐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숨졌습니다.

경찰과 고용노동부는 차량용 모듈을 내리는 작업 도중 미끄러지면서 리프트와 계단 사이에 몸이 끼었다는 회사 관계자 등의 진술을 토대로 정확한 사고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울산)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