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태풍 ‘오마이스’ 북상에 위기경보 ‘주의’…중대본 1단계 가동
입력 2021.08.22 (14:11) 수정 2021.08.22 (14:39) 사회
행정안전부는 제12호 태풍 '오마이스'가 한반도 쪽으로 북상함에 따라 오늘(22일) 오전 11시를 기해 태풍 위기경보를 '관심'에서 '주의'로 격상하고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비상 1단계를 가동했다고 밝혔습니다.

기상청은 이번 태풍이 내일 오전 서귀포 남남서쪽 해상으로 진입한 뒤 저녁에 광주 남쪽 해상을 거쳐 밤사이 남해안 부근에 상륙하고, 모레 새벽 온대저기압으로 바뀌어 울릉도 북동쪽 해상으로 빠져나갈 것으로 예상했습니다.

중대본은 오늘 오후 관계부처·지방자치단체와 긴급 대책회의를 열어 태풍 예상 진로와 영향범위, 중점 대처사항 등을 점검합니다.

회의에서는 산사태 취약지역·지하차도·상습 침수지역 등 인명피해 우려 지역을 선제적으로 통제하고, 댐·저수지·하수관·배수펌프장 등의 이상 유무를 철저히 점검할 것을 당부할 예정입니다.

조업 중인 선박 사전 대피, 건설·산업현장 안전조치, 코로나19 예방접종센터와 임시선별검사소 피해 예방 대책, 이재민 대피시설 방역대책 등도 살필 계획입니다.

이승우 행안부 재난안전관리본부장은 "인명피해를 막는 것이 최우선인 만큼 선제적 통제와 대피를 실시하고, 국민들이 스스로 대처할 수 있게 기상 상황과 행동 요령을 적극적으로 공유해 달라"고 강조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태풍 ‘오마이스’ 북상에 위기경보 ‘주의’…중대본 1단계 가동
    • 입력 2021-08-22 14:11:56
    • 수정2021-08-22 14:39:10
    사회
행정안전부는 제12호 태풍 '오마이스'가 한반도 쪽으로 북상함에 따라 오늘(22일) 오전 11시를 기해 태풍 위기경보를 '관심'에서 '주의'로 격상하고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비상 1단계를 가동했다고 밝혔습니다.

기상청은 이번 태풍이 내일 오전 서귀포 남남서쪽 해상으로 진입한 뒤 저녁에 광주 남쪽 해상을 거쳐 밤사이 남해안 부근에 상륙하고, 모레 새벽 온대저기압으로 바뀌어 울릉도 북동쪽 해상으로 빠져나갈 것으로 예상했습니다.

중대본은 오늘 오후 관계부처·지방자치단체와 긴급 대책회의를 열어 태풍 예상 진로와 영향범위, 중점 대처사항 등을 점검합니다.

회의에서는 산사태 취약지역·지하차도·상습 침수지역 등 인명피해 우려 지역을 선제적으로 통제하고, 댐·저수지·하수관·배수펌프장 등의 이상 유무를 철저히 점검할 것을 당부할 예정입니다.

조업 중인 선박 사전 대피, 건설·산업현장 안전조치, 코로나19 예방접종센터와 임시선별검사소 피해 예방 대책, 이재민 대피시설 방역대책 등도 살필 계획입니다.

이승우 행안부 재난안전관리본부장은 "인명피해를 막는 것이 최우선인 만큼 선제적 통제와 대피를 실시하고, 국민들이 스스로 대처할 수 있게 기상 상황과 행동 요령을 적극적으로 공유해 달라"고 강조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