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코로나19’ 팬데믹
모더나 백신 오늘부터 2주간 701만 회분 공급…2차 접종 간격 논의 예정
입력 2021.08.23 (06:12) 수정 2021.08.23 (07:12)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공급 차질을 빚었던 모더나 사의 코로나19 백신이 모처럼 국내로 들어옵니다.

모더나 측이 오늘 101만 회분을 시작으로 앞으로 2주 동안 701만 회분을 공급하겠다고 밝혔는데요.

공급 지연으로 백신 2차 접종 간격이 4주에서 6주로 연장된 만큼 정부는 다시 논의할 수 있다고 밝혔습니다.

민정희 기자입니다.

[리포트]

7월과 8월 도입될 예정이었지만 들어오지 않은 모더나 백신은 약 916만 회분입니다.

7월에 196만 회분의 공급이 지연됐고, 8월에는 850만 회분이 공급될 예정이었지만 이달 초 130만 회분 공급되는 데 그쳤습니다.

정부는 미국 모더나 본사를 찾아 항의한 끝에 2주 안에 701만 회분이 도입될 거라고 밝혔습니다.

오늘(23일) 101만 회분이 도착하고, 9월 첫째 주까지 600만 회분이 더 공급될 예정입니다.

[강도태/보건복지부 2차관 : "(8월 1일부터) 9월 첫째 주까지 총 831만 회분이 공급되게 됩니다. 통보된 절반 이하의 물량보다는 크게 증가한 물량입니다."]

그러나 701만 회분이 들어와도 7, 8월 미공급 물량은 약 215만 회분입니다.

정부는 이 물량이 다음 달 공급 계획에 반영되도록 하겠다면서, 구체적인 일정은 비밀유지협약을 이유로 밝히지 않았습니다.

[손영래/중앙사고수습본부 사회전략반장 : "(2차) 접종 계획 변경까지도 검토하게 될 것인지에 대해서는 여러 가능성에 대해 질병관리청에서, 방대본에서 예방접종 계획에 대해 전문가들과 (상의할 겁니다)."]

우리 정부가 올해 안에 도입하기로 계약한 모더나 백신은 4천만 회분으로, 이중 도입됐거나 도입이 확정된 물량은 946만여 회분입니다.

정부는 추석까지 3,600만 명에 대한 1차 접종을 하는 데 충분하다는 입장입니다.

한편 루마니아가 우리나라에 '기부'한다고 알려진 모더나 백신에 대해 정부는 '백신 스와프', 즉 교환이라고 해명했습니다.

우리가 받을 백신은 폐기가 임박한 백신이 아니며, 유효 기간이 올해 11월 이후라고 강조했습니다.

KBS 뉴스 민정희입니다.

영상편집:박상규/그래픽:김지혜
  • 모더나 백신 오늘부터 2주간 701만 회분 공급…2차 접종 간격 논의 예정
    • 입력 2021-08-23 06:12:13
    • 수정2021-08-23 07:12:23
    뉴스광장 1부
[앵커]

공급 차질을 빚었던 모더나 사의 코로나19 백신이 모처럼 국내로 들어옵니다.

모더나 측이 오늘 101만 회분을 시작으로 앞으로 2주 동안 701만 회분을 공급하겠다고 밝혔는데요.

공급 지연으로 백신 2차 접종 간격이 4주에서 6주로 연장된 만큼 정부는 다시 논의할 수 있다고 밝혔습니다.

민정희 기자입니다.

[리포트]

7월과 8월 도입될 예정이었지만 들어오지 않은 모더나 백신은 약 916만 회분입니다.

7월에 196만 회분의 공급이 지연됐고, 8월에는 850만 회분이 공급될 예정이었지만 이달 초 130만 회분 공급되는 데 그쳤습니다.

정부는 미국 모더나 본사를 찾아 항의한 끝에 2주 안에 701만 회분이 도입될 거라고 밝혔습니다.

오늘(23일) 101만 회분이 도착하고, 9월 첫째 주까지 600만 회분이 더 공급될 예정입니다.

[강도태/보건복지부 2차관 : "(8월 1일부터) 9월 첫째 주까지 총 831만 회분이 공급되게 됩니다. 통보된 절반 이하의 물량보다는 크게 증가한 물량입니다."]

그러나 701만 회분이 들어와도 7, 8월 미공급 물량은 약 215만 회분입니다.

정부는 이 물량이 다음 달 공급 계획에 반영되도록 하겠다면서, 구체적인 일정은 비밀유지협약을 이유로 밝히지 않았습니다.

[손영래/중앙사고수습본부 사회전략반장 : "(2차) 접종 계획 변경까지도 검토하게 될 것인지에 대해서는 여러 가능성에 대해 질병관리청에서, 방대본에서 예방접종 계획에 대해 전문가들과 (상의할 겁니다)."]

우리 정부가 올해 안에 도입하기로 계약한 모더나 백신은 4천만 회분으로, 이중 도입됐거나 도입이 확정된 물량은 946만여 회분입니다.

정부는 추석까지 3,600만 명에 대한 1차 접종을 하는 데 충분하다는 입장입니다.

한편 루마니아가 우리나라에 '기부'한다고 알려진 모더나 백신에 대해 정부는 '백신 스와프', 즉 교환이라고 해명했습니다.

우리가 받을 백신은 폐기가 임박한 백신이 아니며, 유효 기간이 올해 11월 이후라고 강조했습니다.

KBS 뉴스 민정희입니다.

영상편집:박상규/그래픽:김지혜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코로나19 팩트체크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