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서울시, 추석 앞두고 서울사랑상품권 2,259억 원 규모 발행
입력 2021.08.25 (11:15) 사회
다음 달 1일부터 서울사랑상품권이 추가 판매됩니다.

서울시는 9월 1일부터 13일까지 총 2,259억 원 규모의 서울사랑상품권을 판매한다고 오늘(25일) 밝혔습니다.

첫날 오전 10시 동대문과 마포구를 시작으로, 서울 시내 23개 자치구별(성동구, 서대문구 제외)로 판매 시간과 날짜를 달리해 상품권 구매를 분산시킬 계획입니다.

'서울사랑상품권'은 20개 상품권 결제 앱에서 10% 할인된 가격으로 구매할 수 있고, 1인당 자치구별로 70만 원까지 구매할 수 있습니다.

이번 판매는 지난 2월 3,940억 원 규모의 1차 판매와 지난 7월 2,103억 원 규모의 2차 판매에 이은 것으로, 추석을 앞두고 골목상권 활력 회복에 도움을 줄 것으로 시는 기대했습니다.

아울러 서울시는 11월 '코리아 세일 페스티벌 기간'에 맞춰 총 2,500억 원 규모의 서울사랑상품권을 추가 발행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한영희 서울시 노동‧공정‧상생 정책관은 "서울사랑상품권 추가 발행이 위축된 소비심리를 되살려 서울지역 소상공인들의 매출증대에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습니다.
  • 서울시, 추석 앞두고 서울사랑상품권 2,259억 원 규모 발행
    • 입력 2021-08-25 11:15:36
    사회
다음 달 1일부터 서울사랑상품권이 추가 판매됩니다.

서울시는 9월 1일부터 13일까지 총 2,259억 원 규모의 서울사랑상품권을 판매한다고 오늘(25일) 밝혔습니다.

첫날 오전 10시 동대문과 마포구를 시작으로, 서울 시내 23개 자치구별(성동구, 서대문구 제외)로 판매 시간과 날짜를 달리해 상품권 구매를 분산시킬 계획입니다.

'서울사랑상품권'은 20개 상품권 결제 앱에서 10% 할인된 가격으로 구매할 수 있고, 1인당 자치구별로 70만 원까지 구매할 수 있습니다.

이번 판매는 지난 2월 3,940억 원 규모의 1차 판매와 지난 7월 2,103억 원 규모의 2차 판매에 이은 것으로, 추석을 앞두고 골목상권 활력 회복에 도움을 줄 것으로 시는 기대했습니다.

아울러 서울시는 11월 '코리아 세일 페스티벌 기간'에 맞춰 총 2,500억 원 규모의 서울사랑상품권을 추가 발행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한영희 서울시 노동‧공정‧상생 정책관은 "서울사랑상품권 추가 발행이 위축된 소비심리를 되살려 서울지역 소상공인들의 매출증대에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습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