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주민등록인구 5,183만 명, 평균 연령 43.2세”…2021 행정안전통계연보 발간
입력 2021.08.25 (12:00) 수정 2021.08.25 (15:19) 사회
지난해 주민등록인구는 5,183만 명으로 전년도에 비해 2만여 명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주민등록인구의 평균 연령은 43.2세로 조사됐습니다.

행정안전부는 이 같은 행정안전 분야의 주요 통계를 담은 '2021 행정안전통계연보'를 발간했다고 오늘(25일) 밝혔습니다.

통계연보를 보면, 지난해 우리나라의 주민등록인구는 5,183만 9,023명으로 전년에 비해 2만 838명 감소했습니다.

주민등록인구의 평균 연령은 43.2세로 전년 대비 0.6세 높아졌고, 최대 비중을 차지하는 인구 연령은 49세(71년생)였습니다.

2021년 지방자치단체의 예산은 263조 1천억 원으로 전년도에 비해 3.9%(9조 9천억 원) 늘었습니다.

예산 기능별로는 사회복지 30.6%, 인력운영비 12.5%, 환경 10% 순으로 높았습니다.

지난해 지방세는 102조 원으로 전년도에 비해 12.8% 증가했습니다. 전체 조세 387.5조 원 가운데 국세는 285조 5천억 원이고 지방세는 102조 원이었습니다.

사회재난은 지난해 25건 발생해 전년에 비해 10.7% 줄었습니다. 사회재난으로 인한 재산피해 또한 3,970억 원으로 전년에 비해 25.1% 감소했습니다.

유형별로 보면 가축 질병으로 인한 재산피해가 1,853억 원(46.7%)로 가장 많았습니다.

사회재난으로 인한 인명피해는 1,067명 발생했고, 이 가운데 감염병이 900명으로 84.3%를 차지했습니다.

2021 행정안전통계연보는 공공기관과 도서관 등에 책자 형태로 배부되며 행정안전부 누리집(www.mois.go.kr)에서 전자파일 형태로 내려받을 수 있습니다.

[사진 출처 : 게티이미지]
  • “주민등록인구 5,183만 명, 평균 연령 43.2세”…2021 행정안전통계연보 발간
    • 입력 2021-08-25 12:00:48
    • 수정2021-08-25 15:19:10
    사회
지난해 주민등록인구는 5,183만 명으로 전년도에 비해 2만여 명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주민등록인구의 평균 연령은 43.2세로 조사됐습니다.

행정안전부는 이 같은 행정안전 분야의 주요 통계를 담은 '2021 행정안전통계연보'를 발간했다고 오늘(25일) 밝혔습니다.

통계연보를 보면, 지난해 우리나라의 주민등록인구는 5,183만 9,023명으로 전년에 비해 2만 838명 감소했습니다.

주민등록인구의 평균 연령은 43.2세로 전년 대비 0.6세 높아졌고, 최대 비중을 차지하는 인구 연령은 49세(71년생)였습니다.

2021년 지방자치단체의 예산은 263조 1천억 원으로 전년도에 비해 3.9%(9조 9천억 원) 늘었습니다.

예산 기능별로는 사회복지 30.6%, 인력운영비 12.5%, 환경 10% 순으로 높았습니다.

지난해 지방세는 102조 원으로 전년도에 비해 12.8% 증가했습니다. 전체 조세 387.5조 원 가운데 국세는 285조 5천억 원이고 지방세는 102조 원이었습니다.

사회재난은 지난해 25건 발생해 전년에 비해 10.7% 줄었습니다. 사회재난으로 인한 재산피해 또한 3,970억 원으로 전년에 비해 25.1% 감소했습니다.

유형별로 보면 가축 질병으로 인한 재산피해가 1,853억 원(46.7%)로 가장 많았습니다.

사회재난으로 인한 인명피해는 1,067명 발생했고, 이 가운데 감염병이 900명으로 84.3%를 차지했습니다.

2021 행정안전통계연보는 공공기관과 도서관 등에 책자 형태로 배부되며 행정안전부 누리집(www.mois.go.kr)에서 전자파일 형태로 내려받을 수 있습니다.

[사진 출처 : 게티이미지]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