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제38회 최은희여기자상에 이소정 KBS 뉴스9 앵커
입력 2021.08.31 (15:33) 수정 2021.08.31 (15:38) 문화
제38회 최은희여기자상 수상자에 KBS 뉴스9 앵커인 이소정 기자가 선정됐습니다.

최은희여기자상 심사위원회는 오늘(31일) 전체회의를 열어 "이소정 기자는 '뉴스9' 첫 여성 메인 앵커로 여성 언론인의 역할과 영역을 확장했을 뿐 아니라 취재 기자로서 '시사기획 창' 특집 '조선학교-재일동포 민족교육 70년', 멕시코 반군 지도자 인터뷰 등과 같은 다양한 보도로 기획 탐사보도의 모범을 보였다"고 선정 이유를 밝혔습니다.

이소정 앵커는 2003년 KBS에 입사해 사회부와 통일외교부, 국제부, 경제부, 탐사제작부 등을 거쳤습니다.

최은희여기자상은 일제강점기 조선일보 기자로 활동하며 큰 발자취를 남긴 추계 최은희(1904-1984) 여사가 낸 기금을 바탕으로 1984년 제정됐습니다.

시상식은 다음 달 15일 오후 5시 서울시 중구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열립니다.
  • 제38회 최은희여기자상에 이소정 KBS 뉴스9 앵커
    • 입력 2021-08-31 15:33:35
    • 수정2021-08-31 15:38:56
    문화
제38회 최은희여기자상 수상자에 KBS 뉴스9 앵커인 이소정 기자가 선정됐습니다.

최은희여기자상 심사위원회는 오늘(31일) 전체회의를 열어 "이소정 기자는 '뉴스9' 첫 여성 메인 앵커로 여성 언론인의 역할과 영역을 확장했을 뿐 아니라 취재 기자로서 '시사기획 창' 특집 '조선학교-재일동포 민족교육 70년', 멕시코 반군 지도자 인터뷰 등과 같은 다양한 보도로 기획 탐사보도의 모범을 보였다"고 선정 이유를 밝혔습니다.

이소정 앵커는 2003년 KBS에 입사해 사회부와 통일외교부, 국제부, 경제부, 탐사제작부 등을 거쳤습니다.

최은희여기자상은 일제강점기 조선일보 기자로 활동하며 큰 발자취를 남긴 추계 최은희(1904-1984) 여사가 낸 기금을 바탕으로 1984년 제정됐습니다.

시상식은 다음 달 15일 오후 5시 서울시 중구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열립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