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태풍·가을장마에도 꿋꿋이…올해 첫 수확
입력 2021.08.31 (21:48) 수정 2021.08.31 (21:59) 뉴스9(부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9월을 하루 앞두고 부산에서는 올해 첫 벼 수확이 시작됐습니다.

지난해보다 나흘가량 이른 수확인데요,

강수량과 기온 등 기상 여건이 좋아 풍년이 기대됩니다.

김영록 기자가 올해 첫 가을걷이 현장을 다녀왔습니다.

[리포트]

폭염의 기세가 한층 누그러진 농촌 들녘, 황금빛으로 물든 벼들이 고개를 숙였고, 벼 이삭도 알차게 여물었습니다.

조금 흐린 날씨 속에 올해 첫 벼 베기가 시작됐습니다.

태풍과 가을 장마를 꿋꿋이 이겨내고 얻은 수확입니다.

[김경양/농민 : "올해 첫 수확을 하니깐 너무너무 기분 좋고, 올해 또 특히 수량이 몇 퍼센트 정도 많이 나오니깐 더 기분이 좋은 것 같네요."]

이번에 수확한 벼는 조생종으로, 부산시 벼 재배 면적의 7%를 차지합니다.

밥맛이 좋아 최고품종으로 알려진 운광·해담쌀·진옥 등이 대표적인 조생종입니다.

보통 추석 때 사용되는 햅쌀인데 올해는 기후가 좋아 평소보다 빨리 수확이 시작됐습니다.

이번 벼 베기는 지난 4월 30일 모내기 이후 작년보다 4일 빠른 125일 만에 이뤄졌습니다.

다음 달 초부터는 부산 전역에서 본격적으로 벼 베기가 시작됩니다.

지금 추세대로라면 평년보다 수확량이 늘 것으로 보이지만 여전히 날씨가 변수입니다.

[김자웅/부산농업기술센터 : "올해는 국지성 호우 몇몇을 제외하고 별다른 비 피해는 없었습니다. 다행히 태풍도 피해가며 기상조건이 양호해서…. 향후에 다른 기상여건만 좋다면 평년대비 5% 정도는 증수할 것으로 보입니다."]

기상청은 이번 주 내내 비가 오다 주말에도 흐린 날씨를 보이겠다며 상황에 따라 또다시 '가을장마'가 시작될 수도 있는 만큼 기상정보에 귀를 기울여 달라고 당부했습니다.

KBS 뉴스 김영록입니다.

촬영기자:김기태
  • 태풍·가을장마에도 꿋꿋이…올해 첫 수확
    • 입력 2021-08-31 21:48:39
    • 수정2021-08-31 21:59:42
    뉴스9(부산)
[앵커]

9월을 하루 앞두고 부산에서는 올해 첫 벼 수확이 시작됐습니다.

지난해보다 나흘가량 이른 수확인데요,

강수량과 기온 등 기상 여건이 좋아 풍년이 기대됩니다.

김영록 기자가 올해 첫 가을걷이 현장을 다녀왔습니다.

[리포트]

폭염의 기세가 한층 누그러진 농촌 들녘, 황금빛으로 물든 벼들이 고개를 숙였고, 벼 이삭도 알차게 여물었습니다.

조금 흐린 날씨 속에 올해 첫 벼 베기가 시작됐습니다.

태풍과 가을 장마를 꿋꿋이 이겨내고 얻은 수확입니다.

[김경양/농민 : "올해 첫 수확을 하니깐 너무너무 기분 좋고, 올해 또 특히 수량이 몇 퍼센트 정도 많이 나오니깐 더 기분이 좋은 것 같네요."]

이번에 수확한 벼는 조생종으로, 부산시 벼 재배 면적의 7%를 차지합니다.

밥맛이 좋아 최고품종으로 알려진 운광·해담쌀·진옥 등이 대표적인 조생종입니다.

보통 추석 때 사용되는 햅쌀인데 올해는 기후가 좋아 평소보다 빨리 수확이 시작됐습니다.

이번 벼 베기는 지난 4월 30일 모내기 이후 작년보다 4일 빠른 125일 만에 이뤄졌습니다.

다음 달 초부터는 부산 전역에서 본격적으로 벼 베기가 시작됩니다.

지금 추세대로라면 평년보다 수확량이 늘 것으로 보이지만 여전히 날씨가 변수입니다.

[김자웅/부산농업기술센터 : "올해는 국지성 호우 몇몇을 제외하고 별다른 비 피해는 없었습니다. 다행히 태풍도 피해가며 기상조건이 양호해서…. 향후에 다른 기상여건만 좋다면 평년대비 5% 정도는 증수할 것으로 보입니다."]

기상청은 이번 주 내내 비가 오다 주말에도 흐린 날씨를 보이겠다며 상황에 따라 또다시 '가을장마'가 시작될 수도 있는 만큼 기상정보에 귀를 기울여 달라고 당부했습니다.

KBS 뉴스 김영록입니다.

촬영기자:김기태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부산)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