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밀양서, 건설현장 추락사 40대 노동자 조사
입력 2021.08.31 (21:50) 수정 2021.08.31 (22:05) 뉴스9(창원)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밀양경찰서는 오늘(31일) 오전 8시 50분쯤 밀양시 부북면의 공장 신축현장에서 40대 노동자 A 씨가 7m 아래 바닥으로 떨어져 숨졌다고 밝혔습니다.

경찰은 A 씨가 철골과 철골 사이 바닥 조립작업을 하던 중 추락한 것으로 보고 현장소장과 업체 대표를 불러 사망 원인을 조사할 계획입니다.
  • 밀양서, 건설현장 추락사 40대 노동자 조사
    • 입력 2021-08-31 21:50:26
    • 수정2021-08-31 22:05:59
    뉴스9(창원)
밀양경찰서는 오늘(31일) 오전 8시 50분쯤 밀양시 부북면의 공장 신축현장에서 40대 노동자 A 씨가 7m 아래 바닥으로 떨어져 숨졌다고 밝혔습니다.

경찰은 A 씨가 철골과 철골 사이 바닥 조립작업을 하던 중 추락한 것으로 보고 현장소장과 업체 대표를 불러 사망 원인을 조사할 계획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창원)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