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서울시, 보건의료노조 파업 대비 비상진료대책 상황실 운영
입력 2021.09.01 (17:00) 수정 2021.09.01 (17:02) 사회
보건의료노조가 내일(2일) 오전 7시부터 총파업을 예고한 데 따라 서울시도 '비상진료대책상황실'을 운영합니다.

오늘(1일) 오후 3시부터 보건의료노조와 복지부가 마지막 협상을 진행하고 있는 가운데, 파업이 현실화될 경우에 대비해 서울시도 비상 대응 계획을 준비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서울시는 어제부터 '서울시-자치구 비상진료대책 상황실'을 운영하고, 응급환자 비상 진료 등에 차질이 없도록 준비하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파업에 대비해 정부에 필요한 대체 인력을 지원을 요청해 둔 상황이라고 덧붙였습니다.
  • 서울시, 보건의료노조 파업 대비 비상진료대책 상황실 운영
    • 입력 2021-09-01 17:00:19
    • 수정2021-09-01 17:02:19
    사회
보건의료노조가 내일(2일) 오전 7시부터 총파업을 예고한 데 따라 서울시도 '비상진료대책상황실'을 운영합니다.

오늘(1일) 오후 3시부터 보건의료노조와 복지부가 마지막 협상을 진행하고 있는 가운데, 파업이 현실화될 경우에 대비해 서울시도 비상 대응 계획을 준비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서울시는 어제부터 '서울시-자치구 비상진료대책 상황실'을 운영하고, 응급환자 비상 진료 등에 차질이 없도록 준비하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파업에 대비해 정부에 필요한 대체 인력을 지원을 요청해 둔 상황이라고 덧붙였습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