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백마고지 전사자 유해 발굴, 개토식 개최로 본격화…“마지막 한 분까지 찾을 것”
입력 2021.09.03 (12:18) 수정 2021.09.03 (12:22)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6·25 전쟁 격전지였던 백마고지의 전사자 유해발굴이 본격화됐습니다.

국방부는 오늘 오전 강원도 철원군 비무장지대 백마고지에서 남영신 육군참모총장 주관으로 유해발굴 개토식을 열었습니다.

남 총장은 추념사를 통해 백마고지는 우리 선배들이 목숨을 걸고 사수한 곳이라며, 마지막 한 분까지 찾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습니다.

백마고지는 국군 9사단이 전투를 치르며 960여 명이 전사하거나 실종된 곳으로, 미국과 벨기에, 룩셈부르크군도 참전한 전장이어서 유엔군 유해 수습도 가능할 것으로 보입니다.
  • 백마고지 전사자 유해 발굴, 개토식 개최로 본격화…“마지막 한 분까지 찾을 것”
    • 입력 2021-09-03 12:18:15
    • 수정2021-09-03 12:22:00
    뉴스 12
6·25 전쟁 격전지였던 백마고지의 전사자 유해발굴이 본격화됐습니다.

국방부는 오늘 오전 강원도 철원군 비무장지대 백마고지에서 남영신 육군참모총장 주관으로 유해발굴 개토식을 열었습니다.

남 총장은 추념사를 통해 백마고지는 우리 선배들이 목숨을 걸고 사수한 곳이라며, 마지막 한 분까지 찾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습니다.

백마고지는 국군 9사단이 전투를 치르며 960여 명이 전사하거나 실종된 곳으로, 미국과 벨기에, 룩셈부르크군도 참전한 전장이어서 유엔군 유해 수습도 가능할 것으로 보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