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마스크 쓴 채로 음주운전 단속 첫 날…전국 194건 적발
입력 2021.09.03 (21:49) 수정 2021.09.03 (21:56)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코로나19로 음주 운전 단속이 뜸해진 것으로 잘못 알고 있는데요,

마스크를 쓴 채로 알코올 농도를 확인하는 신형 음주 감지기까지 도입됐습니다.

어떻게 측정하는 지, 윤현서 기자가 전합니다.

[리포트]

경찰이 차량을 세우고 신형 음주단속기를 집어넣습니다.

[단속 경찰관 : "마스크 쓰셔도 돼요. 이거 새로 나온 거라. 해 볼게요."]

운전자가 마스크를 쓴 상태에서 2, 30㎝ 정도 떨어진 곳에 감지기를 들이대자, 푸른빛이 들어옵니다.

알코올 성분이 감지되지 않았다는 표시입니다.

기기에 달린 흡입모터로 운전자의 호흡을 통해 나오는 알코올 성분을 잡아냅니다.

[김기환/서울 마포경찰서 교통안전계 : "(기존에는) 음주 차량이 차량을 환기시켰을 때 감지 능력이 떨어지는 경우가 있습니다. 이것 같은 경우는 흡입 모터가 달려있기 때문에 적은 알코올도 감지합니다."]

소주 2잔만 마셨다는 이 오토바이 운전자는 정밀 측정을 하자 면허 취소 수치가 나왔습니다.

[단속 경찰관 : "0.189% 나왔습니다. 0.08% 이상 나오면 면허 취소됩니다."]

공기 중의 알코올을 감지하다 보니, 손 소독제를 사용했던 일부 운전자들이 적발되기도 했습니다.

[단속 경찰관 : "아까 전에는 손 소독제를 사용하셔서 알코올까지 같이 흡입을 했었나 봐요."]

어젯밤(2일) 전국 391곳에서 일제히 음주운전을 단속했는데, 194건이 적발됐습니다.

이중 면허 취소와 정지가 172건이었습니다.

[박해수/서울 영등포경찰서 교통안전계 : "코로나19 관련해가지고 음주단속을 안 하는 줄 알고 계시는데요. 지속적으로 경찰에서는 단속 중이며…."]

코로나19 확산세 속에서도 지난 7월과 8월, 전국에서는 7천 3백여 건의 음주 운전이 적발됐습니다.

경찰은 교통량이 많아지는 추석 명절을 앞두고 새 장비를 활용해 음주운전을 집중적으로 단속할 방침입니다.

KBS 뉴스 윤현서입니다.

촬영기자:홍성백/영상편집:유지영/그래픽:김지훈
  • 마스크 쓴 채로 음주운전 단속 첫 날…전국 194건 적발
    • 입력 2021-09-03 21:49:19
    • 수정2021-09-03 21:56:31
    뉴스 9
[앵커]

코로나19로 음주 운전 단속이 뜸해진 것으로 잘못 알고 있는데요,

마스크를 쓴 채로 알코올 농도를 확인하는 신형 음주 감지기까지 도입됐습니다.

어떻게 측정하는 지, 윤현서 기자가 전합니다.

[리포트]

경찰이 차량을 세우고 신형 음주단속기를 집어넣습니다.

[단속 경찰관 : "마스크 쓰셔도 돼요. 이거 새로 나온 거라. 해 볼게요."]

운전자가 마스크를 쓴 상태에서 2, 30㎝ 정도 떨어진 곳에 감지기를 들이대자, 푸른빛이 들어옵니다.

알코올 성분이 감지되지 않았다는 표시입니다.

기기에 달린 흡입모터로 운전자의 호흡을 통해 나오는 알코올 성분을 잡아냅니다.

[김기환/서울 마포경찰서 교통안전계 : "(기존에는) 음주 차량이 차량을 환기시켰을 때 감지 능력이 떨어지는 경우가 있습니다. 이것 같은 경우는 흡입 모터가 달려있기 때문에 적은 알코올도 감지합니다."]

소주 2잔만 마셨다는 이 오토바이 운전자는 정밀 측정을 하자 면허 취소 수치가 나왔습니다.

[단속 경찰관 : "0.189% 나왔습니다. 0.08% 이상 나오면 면허 취소됩니다."]

공기 중의 알코올을 감지하다 보니, 손 소독제를 사용했던 일부 운전자들이 적발되기도 했습니다.

[단속 경찰관 : "아까 전에는 손 소독제를 사용하셔서 알코올까지 같이 흡입을 했었나 봐요."]

어젯밤(2일) 전국 391곳에서 일제히 음주운전을 단속했는데, 194건이 적발됐습니다.

이중 면허 취소와 정지가 172건이었습니다.

[박해수/서울 영등포경찰서 교통안전계 : "코로나19 관련해가지고 음주단속을 안 하는 줄 알고 계시는데요. 지속적으로 경찰에서는 단속 중이며…."]

코로나19 확산세 속에서도 지난 7월과 8월, 전국에서는 7천 3백여 건의 음주 운전이 적발됐습니다.

경찰은 교통량이 많아지는 추석 명절을 앞두고 새 장비를 활용해 음주운전을 집중적으로 단속할 방침입니다.

KBS 뉴스 윤현서입니다.

촬영기자:홍성백/영상편집:유지영/그래픽:김지훈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