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전자발찌 찬 채 지나가는 여성 협박한 50대 구속…“도망 염려 있어”
입력 2021.09.05 (10:40) 수정 2021.09.05 (18:12) 사회
전자발찌를 찬 채 지나가는 여성을 협박한 50대 남성이 구속됐습니다.

서울북부지방법원 노진영 부장판사는 오늘(5일) 협박 혐의를 받는 50대 남성 A 씨에 대해 "도망할 염려"가 있다며 구속영장을 발부했습니다.

A 씨는 그제(3일) 저녁 7시 반쯤 서울 중랑구 상봉동의 한 거리에서 지나가던 60대 여성에게 욕설하고 협박을 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피해자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같은 날 밤 9시 10분쯤 A 씨를 체포했고, 어제(4일) A 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전자발찌 찬 채 지나가는 여성 협박한 50대 구속…“도망 염려 있어”
    • 입력 2021-09-05 10:40:20
    • 수정2021-09-05 18:12:59
    사회
전자발찌를 찬 채 지나가는 여성을 협박한 50대 남성이 구속됐습니다.

서울북부지방법원 노진영 부장판사는 오늘(5일) 협박 혐의를 받는 50대 남성 A 씨에 대해 "도망할 염려"가 있다며 구속영장을 발부했습니다.

A 씨는 그제(3일) 저녁 7시 반쯤 서울 중랑구 상봉동의 한 거리에서 지나가던 60대 여성에게 욕설하고 협박을 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피해자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같은 날 밤 9시 10분쯤 A 씨를 체포했고, 어제(4일) A 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