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민주당 대구·경북 순회경선서 이재명 1위…또 과반 득표
입력 2021.09.11 (19:02) 수정 2021.09.11 (19:07) 뉴스 7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민주당의 대통령 후보를 뽑기 위한 대구, 경북 지역 순회 경선에서 이재명 후보가 또, 50% 넘는 득표율을 기록했습니다.

대세론이 탄력을 받게 됐습니다.

경선 현장에 나가 있는 취재 기자 연결합니다.

문예슬 기자, 이재명 후보는 오늘도 과반 득표율이죠?

[리포트]

대구 경북 경선에서도 이재명 후보가 1위였습니다.

득표율은 51.12% 였고, 2위는 27.98%를 기록한 이낙연 후보였습니다.

그 뒤로는 3위가 추미애, 4위 정세균, 그리고, 김두관, 박용진 후보 순이었습니다.

이재명 후보는 지난주 충청 지역 경선에서도 과반 득표를 기록했고, 이낙연 후보보다 득표율이 2배 가량이었죠, 오늘 결과로 둘의 격차가 다소 줄기는 했지만, 이재명 후보가 1위를 넉넉한 차이로 유지하고 있습니다.

지금까지의 누적 득표율로 보면 이재명 후보가 53.88%, 이낙연 후보가 28.14%입니다.

이재명 후보는 결과 발표 후 기자들과 만나, 기대 이상의 결과라며 몸을 낮췄는데, '고향에서 기대에 못 미치는 성과가 아니냐'는 질문엔, "추미애 후보가 다른 지역보다 많이 받은 것 같다"며, "이건 일부라 앞으로 어떻게 하느냐가 더 중요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이낙연 후보는 걱정 했던 것 보다는 조금 더 나았던 것 같다라며, 그러나 아직 많이 부족하고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지난주 충청권 경선에 비해 투표율이 오른 추미애 후보는 "3위로 만족하지 않겠다, 앞으로 개혁 대 개혁 경쟁이 목표"라며, 1위 이재명 후보와 경쟁하겠단 뜻을 밝혔습니다.

내일은 강원 지역에서 민주당의 지역 경선이 이어집니다.

특히 내일은 국민 선거인단 64만명이 어떤 선택을 했는지도 함께 공개됩니다.

내일 결과까지 누적 하면 전체 선거인단 중에 30% 가량이 투표를 마치는 셈이어서, 이재명 후보의 대세론이 굳어질지 이낙연 후보가 반전의 기회를 만들지 분수령이 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지금까지 민주당 대구 경선 현장에서 KBS 뉴스 문예슬입니다.
  • 민주당 대구·경북 순회경선서 이재명 1위…또 과반 득표
    • 입력 2021-09-11 19:02:44
    • 수정2021-09-11 19:07:39
    뉴스 7
[앵커]

민주당의 대통령 후보를 뽑기 위한 대구, 경북 지역 순회 경선에서 이재명 후보가 또, 50% 넘는 득표율을 기록했습니다.

대세론이 탄력을 받게 됐습니다.

경선 현장에 나가 있는 취재 기자 연결합니다.

문예슬 기자, 이재명 후보는 오늘도 과반 득표율이죠?

[리포트]

대구 경북 경선에서도 이재명 후보가 1위였습니다.

득표율은 51.12% 였고, 2위는 27.98%를 기록한 이낙연 후보였습니다.

그 뒤로는 3위가 추미애, 4위 정세균, 그리고, 김두관, 박용진 후보 순이었습니다.

이재명 후보는 지난주 충청 지역 경선에서도 과반 득표를 기록했고, 이낙연 후보보다 득표율이 2배 가량이었죠, 오늘 결과로 둘의 격차가 다소 줄기는 했지만, 이재명 후보가 1위를 넉넉한 차이로 유지하고 있습니다.

지금까지의 누적 득표율로 보면 이재명 후보가 53.88%, 이낙연 후보가 28.14%입니다.

이재명 후보는 결과 발표 후 기자들과 만나, 기대 이상의 결과라며 몸을 낮췄는데, '고향에서 기대에 못 미치는 성과가 아니냐'는 질문엔, "추미애 후보가 다른 지역보다 많이 받은 것 같다"며, "이건 일부라 앞으로 어떻게 하느냐가 더 중요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이낙연 후보는 걱정 했던 것 보다는 조금 더 나았던 것 같다라며, 그러나 아직 많이 부족하고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지난주 충청권 경선에 비해 투표율이 오른 추미애 후보는 "3위로 만족하지 않겠다, 앞으로 개혁 대 개혁 경쟁이 목표"라며, 1위 이재명 후보와 경쟁하겠단 뜻을 밝혔습니다.

내일은 강원 지역에서 민주당의 지역 경선이 이어집니다.

특히 내일은 국민 선거인단 64만명이 어떤 선택을 했는지도 함께 공개됩니다.

내일 결과까지 누적 하면 전체 선거인단 중에 30% 가량이 투표를 마치는 셈이어서, 이재명 후보의 대세론이 굳어질지 이낙연 후보가 반전의 기회를 만들지 분수령이 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지금까지 민주당 대구 경선 현장에서 KBS 뉴스 문예슬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7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