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추석 앞둔 주말…초가을 나들이객 ‘북적’
입력 2021.09.11 (21:24) 수정 2021.09.11 (21:34)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추석 연휴가 일주일 뒤에 시작하죠.

주말을 맞아서 성묘를 하거나 초가을 정취를 즐기는 사람들의 모습을 담았습니다.

신지수 기자가 헬기를 타고 둘러봤습니다.

[리포트]

끝없이 펼쳐진 푸른 논에 가을이 내려앉았습니다.

수확이 시작된 지 2주째.

반듯반듯한 논 사이사이 낟알을 다 거둬들여 빈 논도 눈에 띕니다.

논 한복판을 가로지르며 농기계 한 대가 부지런히 벼를 벱니다.

수확철을 맞은 과수원에서 농민들은 사과를 따느라 바쁩니다.

알알이 맺힌 붉은 사과를 빠짐없이 바구니에 옮겨담습니다.

갓 딴 사과들이 바구니마다 그득합니다.

선선한 강바람을 맞으며 가족 단위 나들이객들은 캠핑장을 찾았습니다.

잠자리채를 손에 든 아빠는 한가롭게 풀밭을 오가며 아이와 여유를 즐깁니다.

아직은 따가운 한낮 땡볕을 피해 나들이객들은 그늘을 찾습니다.

산 정상에는 땀을 식히는 등산객들이 옹기종기 모여앉았습니다.

시원한 물 한 모금에 걱정도 사라질 듯합니다.

추석이 눈 앞이지만, 아직은 공원묘지가 성묘객들로 붐비지 않아 한산합니다.

꽃을 올리고 풀을 뜯어내면서도 마스크만은 잊지 않았습니다.

산소 주변 여름 내 웃자란 풀을 베어내기는 지금이 제때입니다.

추석을 한 주 앞둔 주말 나들이객이 몰리면서 고속도로 곳곳은 정체를 빚었습니다.

도로공사는 내일도 평소보다 많은 차량이 고속도로를 이용할 것으로 예상했습니다.

KBS 뉴스 신지수입니다.

항공취재:김성운 유태정/항공촬영:김도환/영상편집:이상철
  • 추석 앞둔 주말…초가을 나들이객 ‘북적’
    • 입력 2021-09-11 21:24:21
    • 수정2021-09-11 21:34:33
    뉴스 9
[앵커]

추석 연휴가 일주일 뒤에 시작하죠.

주말을 맞아서 성묘를 하거나 초가을 정취를 즐기는 사람들의 모습을 담았습니다.

신지수 기자가 헬기를 타고 둘러봤습니다.

[리포트]

끝없이 펼쳐진 푸른 논에 가을이 내려앉았습니다.

수확이 시작된 지 2주째.

반듯반듯한 논 사이사이 낟알을 다 거둬들여 빈 논도 눈에 띕니다.

논 한복판을 가로지르며 농기계 한 대가 부지런히 벼를 벱니다.

수확철을 맞은 과수원에서 농민들은 사과를 따느라 바쁩니다.

알알이 맺힌 붉은 사과를 빠짐없이 바구니에 옮겨담습니다.

갓 딴 사과들이 바구니마다 그득합니다.

선선한 강바람을 맞으며 가족 단위 나들이객들은 캠핑장을 찾았습니다.

잠자리채를 손에 든 아빠는 한가롭게 풀밭을 오가며 아이와 여유를 즐깁니다.

아직은 따가운 한낮 땡볕을 피해 나들이객들은 그늘을 찾습니다.

산 정상에는 땀을 식히는 등산객들이 옹기종기 모여앉았습니다.

시원한 물 한 모금에 걱정도 사라질 듯합니다.

추석이 눈 앞이지만, 아직은 공원묘지가 성묘객들로 붐비지 않아 한산합니다.

꽃을 올리고 풀을 뜯어내면서도 마스크만은 잊지 않았습니다.

산소 주변 여름 내 웃자란 풀을 베어내기는 지금이 제때입니다.

추석을 한 주 앞둔 주말 나들이객이 몰리면서 고속도로 곳곳은 정체를 빚었습니다.

도로공사는 내일도 평소보다 많은 차량이 고속도로를 이용할 것으로 예상했습니다.

KBS 뉴스 신지수입니다.

항공취재:김성운 유태정/항공촬영:김도환/영상편집:이상철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