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군 복무 중에도 불법 도박’ 20대 벌금형
입력 2021.09.11 (21:34) 수정 2021.09.11 (21:38) 뉴스9(청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과거 군 복무 중 스마트폰을 이용해 도박을 한 20대에게 벌금형이 선고됐습니다.

청주지법은 도박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21살 A 씨에게 벌금 천만 원을 선고했다고 밝혔습니다.

A 씨는 지난 2016년 2월부터 약 4년 동안 자신의 집과 군부대 생활관 등에서 인터넷 불법 도박 사이트에 접속해 2천600여 회에 걸쳐 2억 8천여만 원을 송금해 도박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 ‘군 복무 중에도 불법 도박’ 20대 벌금형
    • 입력 2021-09-11 21:34:51
    • 수정2021-09-11 21:38:39
    뉴스9(청주)
과거 군 복무 중 스마트폰을 이용해 도박을 한 20대에게 벌금형이 선고됐습니다.

청주지법은 도박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21살 A 씨에게 벌금 천만 원을 선고했다고 밝혔습니다.

A 씨는 지난 2016년 2월부터 약 4년 동안 자신의 집과 군부대 생활관 등에서 인터넷 불법 도박 사이트에 접속해 2천600여 회에 걸쳐 2억 8천여만 원을 송금해 도박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청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