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출근길 날씨] 태풍 ‘찬투’ 간접 영향, 제주 내일까지 300mm↑
입력 2021.09.14 (07:02) 수정 2021.09.14 (07:03)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태풍 찬투가 북상하고 있습니다.

지금 태풍은 중국 상하이 동쪽 약 180km 부근 해상에서 천천히 이동하고 있는데요.

이번 태풍의 진로가 특이하죠.

태풍은 중국 내륙에 위치한 고기압에 가로막혀 상하이 부근에서 머물다가 모레인 목요일부터 태풍의 진로가 동쪽으로 틀어지면서 금요일 오전에는 제주 해상까지 바짝 다가오겠습니다.

어제부터 제주에는 이미 많은 비가 쏟아졌죠.

태풍의 흐름을 따라서 유입되는 남쪽의 덥고 습한 공기가 우리나라 상공에 있는 찬 공기가 충돌하면서 강한 비구름이 발달했기 때문입니다.

지금 서해남부먼바다와 제주 남쪽 먼바다에는 태풍 특보가 발효 중이고요.

제주에는 호우특보가 내려진 가운데 거센 비가 쏟아지고 있습니다.

내일까지 제주와 전남, 경남을 중심으로 강한 비바람이 불겠습니다.

특히 오늘 제주에는 시간당 50~70mm가 넘는 매우 강한 폭우가 쏟아지는 곳이 있겠습니다.

내일까지 제주에 많은 곳은 300mm 이상, 전남 남해안에 120mm 이상, 전남 내륙과 경남 남해안에 20~80mm, 그 밖의 남부지방에는 10~40mm가 예상됩니다.

태풍의 회전력때문에 바람도 거세게 불겠습니다.

강풍 특보가 내려진 제주에는 순간 최대 풍속 초속 20m 이상으로 큰 나무 전체가 흔들릴 정도의 거센 바람이 불겠습니다.

해상의 물결도 서해와 남해, 제주 해상에서 최고 5~7미터까지 매우 높게 일겠습니다.

오늘 수도권과 강원 지역은 맑은 하늘이 드러나면서 기온이 쑥쑥 오르겠습니다.

한낮에 서울 31도, 대전 28도로 중부지방은 다소 덥겠고 광주 26도, 대구 25도로 어제와 비슷하겠습니다.

금요일에는 전국이 태풍의 영향권에 들면서 비가 내리겠습니다.

기상센터에서 전해드렸습니다.
  • [출근길 날씨] 태풍 ‘찬투’ 간접 영향, 제주 내일까지 300mm↑
    • 입력 2021-09-14 07:02:02
    • 수정2021-09-14 07:03:45
    뉴스광장 1부
태풍 찬투가 북상하고 있습니다.

지금 태풍은 중국 상하이 동쪽 약 180km 부근 해상에서 천천히 이동하고 있는데요.

이번 태풍의 진로가 특이하죠.

태풍은 중국 내륙에 위치한 고기압에 가로막혀 상하이 부근에서 머물다가 모레인 목요일부터 태풍의 진로가 동쪽으로 틀어지면서 금요일 오전에는 제주 해상까지 바짝 다가오겠습니다.

어제부터 제주에는 이미 많은 비가 쏟아졌죠.

태풍의 흐름을 따라서 유입되는 남쪽의 덥고 습한 공기가 우리나라 상공에 있는 찬 공기가 충돌하면서 강한 비구름이 발달했기 때문입니다.

지금 서해남부먼바다와 제주 남쪽 먼바다에는 태풍 특보가 발효 중이고요.

제주에는 호우특보가 내려진 가운데 거센 비가 쏟아지고 있습니다.

내일까지 제주와 전남, 경남을 중심으로 강한 비바람이 불겠습니다.

특히 오늘 제주에는 시간당 50~70mm가 넘는 매우 강한 폭우가 쏟아지는 곳이 있겠습니다.

내일까지 제주에 많은 곳은 300mm 이상, 전남 남해안에 120mm 이상, 전남 내륙과 경남 남해안에 20~80mm, 그 밖의 남부지방에는 10~40mm가 예상됩니다.

태풍의 회전력때문에 바람도 거세게 불겠습니다.

강풍 특보가 내려진 제주에는 순간 최대 풍속 초속 20m 이상으로 큰 나무 전체가 흔들릴 정도의 거센 바람이 불겠습니다.

해상의 물결도 서해와 남해, 제주 해상에서 최고 5~7미터까지 매우 높게 일겠습니다.

오늘 수도권과 강원 지역은 맑은 하늘이 드러나면서 기온이 쑥쑥 오르겠습니다.

한낮에 서울 31도, 대전 28도로 중부지방은 다소 덥겠고 광주 26도, 대구 25도로 어제와 비슷하겠습니다.

금요일에는 전국이 태풍의 영향권에 들면서 비가 내리겠습니다.

기상센터에서 전해드렸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1부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