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박지원 개입’ vs ‘3류 소설’ 공방…박범계 “윤석열-손준성 특별한 관계”
입력 2021.09.14 (07:06) 수정 2021.09.14 (07:50) 뉴스광장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고발 사주' 의혹은 국정원장 개입설이 번지며, 복잡한 양상으로 전개되고 있죠.

여야는 어제 국회 대정부 질문에서 고발사주 의혹을 두고 정면으로 충돌했습니다.

강병수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본질은 윤석열 검찰이 고발을 사주한 의혹이다, 제보자 배후에 국정원장이 있는 사안이다, 여야의 규정은 이렇게 첨예하게 맞섰습니다.

[송영길/더불어민주당 대표 : "물타기 공세에 혈안이 되어 있습니다. 진상과는 무관한 공익신고자와 박지원 원장의 식사 자리를 꼬투리 삼아 국정원 개입 운운하는 엉터리 삼류 정치 소설을 쓰고 있습니다."]

[이준석/국민의힘 대표 : "정보기관의 정치 개입은 우리 국민이 가장 경계하는 지점입니다. 해명이 불충분할 경우 야당은 대통령 선거라는 중차대한 일정을 앞두고 국정원장의 사퇴나 경질을 요구하겠습니다."]

대정부 질문에서도 이 구도는 마찬가지였습니다.

박범계 법무장관은 윤석열 전 검찰총장과 손준성 검사 관계가 특별하다며, 고발 사주 의혹에 무게를 실었습니다.

[백혜련/더불어민주당 의원 : "본인(윤석열)이 손준성 검사를 요청, 유일하게 어떻게 보면 요청한 인사 아닙니까? 대검에서."]

[박범계/법무부 장관 : "전임 총장과 손준성 검사와의 관계는 매우 특별한 관계였습니다. 그것을 근거할 수 있는 여러 가지가 있습니다만, 지금 뭐 밝히기에는 좀 그런 것 같습니다."]

제보자 조성은 씨가 그제 인터뷰에서 보도 시점을 박 원장과 상의했다는 것처럼 발언해 논란이 된 뒤, 얼떨결에 나온 말이라는 조 씨 해명이 나왔지만 국민의힘은 이를 거듭 문제 삼았습니다.

[권성동/국민의힘 의원 : "조성은 씨가 박지원 국정원장의 관계, 그리고 뉴스버스의 이 보도에 박지원 원장이 개입했음을 은연중에 실토한 것이라고 보이는데 어떻습니까?"]

[김부겸/국무총리 : "제가 알기로는 국정원장께서 뭐 그런 일에 관여할 그런 상황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마는..."]

윤석열 후보 측은 박 원장과 조 씨 등을 공수처에 고발하며 법적 대응에도 나섰습니다.

KBS 뉴스 강병숩니다.

촬영기자:최연송/영상편집:김은주
  • ‘박지원 개입’ vs ‘3류 소설’ 공방…박범계 “윤석열-손준성 특별한 관계”
    • 입력 2021-09-14 07:06:03
    • 수정2021-09-14 07:50:34
    뉴스광장
[앵커]

'고발 사주' 의혹은 국정원장 개입설이 번지며, 복잡한 양상으로 전개되고 있죠.

여야는 어제 국회 대정부 질문에서 고발사주 의혹을 두고 정면으로 충돌했습니다.

강병수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본질은 윤석열 검찰이 고발을 사주한 의혹이다, 제보자 배후에 국정원장이 있는 사안이다, 여야의 규정은 이렇게 첨예하게 맞섰습니다.

[송영길/더불어민주당 대표 : "물타기 공세에 혈안이 되어 있습니다. 진상과는 무관한 공익신고자와 박지원 원장의 식사 자리를 꼬투리 삼아 국정원 개입 운운하는 엉터리 삼류 정치 소설을 쓰고 있습니다."]

[이준석/국민의힘 대표 : "정보기관의 정치 개입은 우리 국민이 가장 경계하는 지점입니다. 해명이 불충분할 경우 야당은 대통령 선거라는 중차대한 일정을 앞두고 국정원장의 사퇴나 경질을 요구하겠습니다."]

대정부 질문에서도 이 구도는 마찬가지였습니다.

박범계 법무장관은 윤석열 전 검찰총장과 손준성 검사 관계가 특별하다며, 고발 사주 의혹에 무게를 실었습니다.

[백혜련/더불어민주당 의원 : "본인(윤석열)이 손준성 검사를 요청, 유일하게 어떻게 보면 요청한 인사 아닙니까? 대검에서."]

[박범계/법무부 장관 : "전임 총장과 손준성 검사와의 관계는 매우 특별한 관계였습니다. 그것을 근거할 수 있는 여러 가지가 있습니다만, 지금 뭐 밝히기에는 좀 그런 것 같습니다."]

제보자 조성은 씨가 그제 인터뷰에서 보도 시점을 박 원장과 상의했다는 것처럼 발언해 논란이 된 뒤, 얼떨결에 나온 말이라는 조 씨 해명이 나왔지만 국민의힘은 이를 거듭 문제 삼았습니다.

[권성동/국민의힘 의원 : "조성은 씨가 박지원 국정원장의 관계, 그리고 뉴스버스의 이 보도에 박지원 원장이 개입했음을 은연중에 실토한 것이라고 보이는데 어떻습니까?"]

[김부겸/국무총리 : "제가 알기로는 국정원장께서 뭐 그런 일에 관여할 그런 상황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마는..."]

윤석열 후보 측은 박 원장과 조 씨 등을 공수처에 고발하며 법적 대응에도 나섰습니다.

KBS 뉴스 강병숩니다.

촬영기자:최연송/영상편집:김은주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