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소규모 농어촌학교 활성화…어울림학교 확대 필요”
입력 2021.09.14 (07:38) 수정 2021.09.14 (07:46) 뉴스광장(전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전북청소년교육문화원 부설 전북지역교육연구소가 최근 초중고 교원 4백20여 명에게 소규모 농어촌학교의 활성화 방안을 물었더니 36.5퍼센트가 인근 도시학교와 연계한 어울림학교 확대를 선택했습니다.

이어 도-농 학교 교류 지원 27.3퍼센트, 초중 통합학교 다학년제 운영 23.9퍼센트, 산촌 유학시설 지원 6.4퍼센트 순이었습니다.

또 미래 교육역량 확대 교육으로는 소통·협동 등 인성 교육이 53.1퍼센트로 가장 많고 독서 등 다양한 체험 20.4, 4차산업혁명 이해 교육 12.8퍼센트였습니다.
  • “소규모 농어촌학교 활성화…어울림학교 확대 필요”
    • 입력 2021-09-14 07:38:52
    • 수정2021-09-14 07:46:46
    뉴스광장(전주)
전북청소년교육문화원 부설 전북지역교육연구소가 최근 초중고 교원 4백20여 명에게 소규모 농어촌학교의 활성화 방안을 물었더니 36.5퍼센트가 인근 도시학교와 연계한 어울림학교 확대를 선택했습니다.

이어 도-농 학교 교류 지원 27.3퍼센트, 초중 통합학교 다학년제 운영 23.9퍼센트, 산촌 유학시설 지원 6.4퍼센트 순이었습니다.

또 미래 교육역량 확대 교육으로는 소통·협동 등 인성 교육이 53.1퍼센트로 가장 많고 독서 등 다양한 체험 20.4, 4차산업혁명 이해 교육 12.8퍼센트였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전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